2019.05.29 (수)

  • 맑음동두천 11.9℃
  • 구름많음강릉 15.9℃
  • 맑음서울 15.3℃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2℃
  • 구름조금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5.6℃
  • 맑음고창 11.8℃
  • 흐림제주 20.1℃
  • 맑음강화 13.1℃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9.2℃
  • 구름많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1.8℃
  • 구름조금거제 14.9℃
기상청 제공

종합

경기도, 찾아가는 자치교실로 ‘지방자치’ 도민 공감대 높인다


(용인신문) 새 정부 출범과 함께 지방분권을 위한 개헌논의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가 도민을 대상으로 지방자치 필요성에 대한 홍보와 교육에 나선다.

경기도는 오는 22일 시흥시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용인, 광주, 광명, 군포, 김포, 안양, 양주, 양평, 연천, 포천, 수원 등 12개 시군을 순회하며 찾아가는 자치교실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찾아가는 자치교실은 지방자치를 주제로 명사초청 릴레이 강연, 그룹토론, 청소년 자치교실 등 다양한 형태로 진행해 각 계층이 고루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첫 번째 찾아가는 자치교실은 22일 시흥 ABC행복학습타운에서 ‘청소년 자치교실’로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경기 지역 주민들의 지방분권의 의미와 필요성’을 주제로 전국시도지사협의회 정책연구센터 책임연구위원 윤태웅 박사의 강연과 질의응답이 진행될 예정이다.

유돈현 경기도 자치행정과장은 “지방자치와 지방분권 실현이 중요한 과제인데도 이를 도민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 소통하는 기회가 부족했다“면서 ”찾아가는 자치교실이 지방자치에 대한 도민의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촉매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방분권 논의확대를 위해 찾아가는 자치교실 외에도 지방분권 세미나와 우수사례 발표대회, 주민자치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 주민자치 박람회 등도 벌이고 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