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8 (월)

  • -동두천 21.6℃
  • -강릉 17.4℃
  • 맑음서울 21.7℃
  • 연무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3.3℃
  • 박무부산 20.8℃
  • -고창 22.4℃
  • 제주 18.4℃
  • -강화 20.3℃
  • -보은 21.1℃
  • -금산 21.1℃
  • -강진군 21.3℃
  • -경주시 21.6℃
  • -거제 20.9℃
기상청 제공

문화

송전교회, 경로 효 잔치 한마당








지난 24일 처인구 이동면 송전교회(담임목사 권준호) 비전센터 아트홀에서는 지역의 어르신들을 초청한 가운데 경로 효 잔치 한마당이 열렸다.


송전교회에서는 지난해부터 탁한 대기오염으로 어버이날을 맞아 매년 진행했던 봄 소풍을 대신해 지역 어르신들에게 흥겨운 경로 효 잔치 한마당을 선사하고 있다.


이날 가슴에 작은 꽃 한 송이씩을 달고 송전교회 비전센터 아트홀을 가득 메운 500여 지역 어르신들은 그린이벤트 김종필 대표의 진행으로 각설이 봉순이에 매료됐고 초청가수 최누리, 나영진, 박금주의 노래에 푹 빠졌다. 가수들이 전하는 노래에 때론 웃음으로, 때론 눈물로, 특히 어르신들이 직접 가수가 되어 가진 장기를 뽐내는 시간도 마련됐다.


이날, 공연을 관람한 어르신들은 송전교회에서 산양삼까지 한 뿌리씩 넣어 정성껏 준비한 삼계탕으로 점심시간을 보냈고 가정으로 돌아갈 때는 손에 작은 선물까지 들려 있었다.


한편, 송전교회 노인대학은 지역의 어르신들이 줄서서 입학을 기다릴 정도로 인기 있는 전설이 됐다. 그저 모여 앉아 이야기만 나눠도 좋은 하루를 보냈다는 행복을 맛볼 나이지만 장소는 물론 점심도 무료로 제공하는 송전교회가 있어 좋다. 특히 매주 목요일이면 재밌는 강의를 들을 수 있어 유익한 시간은 물론 교회라는 특성으로 선교활동이 없으니 부담도 없다.


권준호 목사는 매년 송전교회 노인대학 어르신들을 중심으로 각 경로당을 방문하며 효 잔치를 알리고 있다종교와는 무관한 어르신 섬김이다보니 이젠 어르신들이 부담 없이 기다리는 시간이 됐을 정도로 자리매김 했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