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25.6℃
  • -강릉 24.3℃
  • 맑음서울 26.9℃
  • 맑음대전 27.4℃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3.2℃
  • 맑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5.7℃
  • -고창 23.6℃
  • 맑음제주 23.0℃
  • -강화 19.1℃
  • -보은 26.2℃
  • -금산 26.6℃
  • -강진군 27.4℃
  • -경주시 26.3℃
  • -거제 25.5℃
기상청 제공

정치

백군기 후보 “일년 중 하루라도 순국선열에 감사해야”

정세균 전 국회의장 지원유세 … 중앙시장·백암5일장 등 방문

 

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분향하는 백군기 후보.

 

 

6.13지방선거에 출마한 후보들은 제63회 현충일인 6일 대부분 로고송이나 율동들을 자제하며 조용한 선거운동을 벌이고 있다. 백군기(민주당), 정찬민(한국당), 김상국(바른미래당) 용인시장 후보를 비롯한 대부분의 후보들은 이날 오전 처인구 중앙공원 내 현충탑에서 열린 추념식에 참석한 후 선거현장으로 복귀했다.

 

하지만 시장 후보 중 유일하게 추념식에 참석하지 않은 유영욱(민주평화당)후보 등 일부 후보들의 불참과 현충일의 의미를 잊은 후보들의 선거운동 등은 시민들의 눈살을 찌뿌리게 하기도 했다.

 

민주당 백군기 용인시장 후보는 6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현충일을 경건하게 보내기 위해, 선거운동 과정에서 로고송과 선거유세팀, 선거운동원들은 율동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백 후보는 이날 현충일 추념식 후 자신의 SNS에 “나라를 목숨으로 지켜낸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 여러분께 존경과 감사의 마을을 올린다”며 “정의로운 대한민국, 새로운 용인건설을 통해 순국선열의 희생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설명 : 정세균 전 국회의장과 처인구 중앙시장을 돌아보는 모습.

 

백 후보는 추념식 이후 지원유세를 위해 용인을 방문한 정세균 전 국회의장과 함께 처인구 중앙시장과 백암5일장, 원삼면 양지면 등을 차례로 방문하며 유권자들의 표심을 호소했다.

 

백 후보는 "선거운동도 중요하지만, 1년 365일 중 단 하루라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감사한 마음으로 보냈으면 좋겠다"면서 "당선되면 국가유공자 및 그 유족은 물론이고 지역 보훈단체의 지원에도 각별한 신경을 쓰겠다"고 밝혔다.<용인신문 - 이강우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