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7 (금)

  • -동두천 30.2℃
  • -강릉 32.1℃
  • 연무서울 29.9℃
  • 박무대전 30.6℃
  • 구름조금대구 32.1℃
  • 맑음울산 31.8℃
  • 맑음광주 29.8℃
  • 맑음부산 31.5℃
  • -고창 29.2℃
  • 구름많음제주 28.9℃
  • -강화 28.9℃
  • -보은 29.8℃
  • -금산 29.3℃
  • -강진군 30.2℃
  • -경주시 32.1℃
  • -거제 32.3℃
기상청 제공

교육

용인교육지원청, 교육공감토크 실시



용인교육지원청(교육장 홍기석)은 지난달 25일 지난해 9월 임용된 공모교육장에 대한 경영평가의 일환으로 용인지역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교육공감토크를 실시했다.


용인교육지원청의 올해 학교지원슬로건인 배움이 즐거운 학교 함께 만들어가요를 주제로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뿐만 아니라 각 교육단체 대표와 공무원 등이 참여했으며 용인청이 지난 1년간 지원한 내용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용인청은 교사를 학생에게 돌려준다는 홍기석 교육장의 학교지원 방침에 따라 교사의 출장을 감축하기 위해 노력했다. 참석자들은 이 같은 노력에 대해 긍정적인 학교현장의 반응을 논의하며 향후 이런 방침이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의견을 모으기도 했다.


패널로 참석한 용인백현고등학교 조민서 학생은 시행을 앞둔 고교학점제에 대한 관심을 표명하며 학생의 입장으로 실제 기대와 함께 걱정도 있다고 의견을 말했다. 이에 대해 답변자로 나선 홍 교육장은 학생들의 다양한 적성과 관심을 채워주기 위해 학생 각각의 선택권의 폭을 넓히는데 초점을 두되 다만 학교와 학생들의 실정을 가능한 많이 반영해 현장의 우려를 더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답했다.


시청의 관계자는 시청과 교육지원청이 가진 그간의 활발한 협의를 통해 용인시의 교육예산이 대폭 증가했다향후 이런 노력이 용인형 혁신교육지구추진으로 발전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날 지난 한 해 동안의 용인교육지원과 앞으로의 방침을 밝힌 홍기석 교육장은 처음 한 지역의 교육을 맡아 지원해 보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용인교육에 참여하면서 교육지원청부터 불필요한 관행을 깸으로써 학교가 학생교육의 자율성을 넓히도록 하는데 힘써 왔다이제 조금씩 넓혀지는 학교의 자율성을 학교가 내실 있게 활용함으로써 학교가 주도적으로 배움이 즐거운 학교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용인신문 - 박기현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