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6℃
  • 흐림강릉 11.2℃
  • 서울 10.6℃
  • 대전 13.2℃
  • 대구 13.7℃
  • 울산 14.0℃
  • 광주 14.2℃
  • 부산 15.8℃
  • 흐림고창 15.0℃
  • 제주 17.4℃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3.2℃
  • 흐림금산 11.0℃
  • 흐림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3.6℃
  • 구름많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문화

어울림 한윤희 춤의 여정

용인문화재단, 한윤희 무용단과 공동기획 공연





()용인문화재단과 한윤희무용단(대표 한윤희) 공동주최로 진행되는 용인시민과 함께하는 어울림 한윤희 춤의 여정공연이 117일 오후 7시에 용인시문예회관 처인홀에서 선보인다.


한윤희 무용단은 1985년 창단돼 현재 용인대학교 무용과 졸업생 및 재학생으로 구성된 단체다. 한국전통무용과 한국창작무용을 넘나들며 의욕적인 활동을 펼치며 대외적으로 국위를 선양하고 대내적으로 민족예술을 발굴, 보존, 전승, 창작화 작업 및 안무자를 배출시키는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88서울올림픽 폐회식 공연을 비롯해 국내외적으로 무용공연을 통한 무용 대중화에 앞장서 나가고 있으며 UNESCO C·I·O·F·F 주관 세계민속무용 FESTIVAL참가 해외공연(미국, 네덜란드, 프랑스, 포르투갈, 불가리아, 러시아 등 약 40여 개국) 등 활발히 활동하는 단체다.


한윤희 무용단 창단 32주년 기념으로 만들어진 이번 공연은 용인대학교 문화예술대학 무용과 한윤희 교수가 예술 총감독과 안무를, 용인대학교 무용과 김주영 겸임교수가 지도를 맡았다. 한국창작무용, 한국전통무용, 한국민속춤, 한국타악민속무용을 바탕으로 총 7개 프로그램(가사호접, 꽃을 향한 그리움을 찾아서, [].. 바라고 바래리 바래다, 버꾸춤, 여운을 남기고, 부채춤, 울림의 소리)으로 구성됐으며 우리나라 타악기인 북의 합주를 통해 다양한 리듬과 웅장함을 춤과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전석 초대로 진행되며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yicf.or.kr)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용인신문 - 박기현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