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31 (월)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5.6℃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3.2℃
  • 흐림고창 -9.5℃
  • 맑음제주 4.3℃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3.2℃
  • 구름많음거제 2.4℃
기상청 제공

문화

한석봉 필적자료 등 5000여점 기증

이석호 박사, 귀중한 유물들 용인시박물관에 기증... 시, 감사패



지난달 26일 시장실에서는 석봉 한호, 명재 윤증 등의 필적자료를 포함해 5000여 점의 소장유물과 자료를 용인시박물관에 기증한 구봉(九峯) 이석호 전 연세대 명예교수에게 유물기증증서와 감사패가 전달됐다.


한학자이자 보학의 대가로 족보박사라고도 불리는 이 박사는 원삼면 출신으로 서울대학교에서 문학박사학위를 취득했고 연세대학교 교수로 재직했으며 퇴임 후 낙향해서 글방을 열어 무료로 동양철학과 한학 등을 강의했다.


이 박사는 지난 2009년 평생 수집한 중국문학 관련 자료 1만여 권을 연세대학교에 기증한데 이어 나머지 유물과 자료를 이번에 용인시에 기증한 것이다.


이날 이 박사가 기증한 유물에는 조선시대 명필로 꼽히던 한석봉의 글 등 고문서 200여점과 족보 2000여점 등이 포함돼 금전적으로 환산할 수 없을 정도의 문화재적 가치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족보나 간찰(개인 간 서한) 등은 역사 연구에도 꼭 필요한 학술적 가치까지 지녔다는 것이다.


이 박사는 그동안 여러 대학에서 소장유물과 자료를 기증해달라는 요청을 받았으나 고향에 대한 사랑으로 용인시에 기탁하게 됐다시가 기탁 자료에 추가로 자료들을 수집해 대한민국 최고의 족보고전 박물관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백군기 시장은 이 박사께서 자신의 혼이 담긴 귀중한 유물과 자료를 시에 기증해 감사하다이번에 기증한 유물과 자료를 바탕으로 조상의 뿌리를 찾고 효 문화를 계승·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기증받은 유물들을 상설·기획전을 통해 시민에 공개하고 족보나 학술자료 등은 내년 1월 원삼면 주민센터에 마련할 서고에 비치해 열람토록 하고 차후 박물관을 건립하면 이전할 방침이다.


한편, 이 박사는 자택과 구 용인문화원 등에서 열던 글방 외에 올해 원삼면 주민자치센터에서도 글방을 열어 보학과 동양철학, 한학 등을 무료로 강의할 예정이다.<용인신문 - 박숙현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