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9.1℃
  • 구름조금강릉 -2.5℃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0.8℃
  • 흐림광주 -2.1℃
  • 맑음부산 0.5℃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5.0℃
  • 흐림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10월까지 방범 CCTV 770대 추가

방범 CCTV 8000여 대 운용 … 안전 환경 ‘강화’



용인지역 내 범죄취약지역 및 통학로에 방범용 CCTV 770대가 추가로 설치된다.


시는 지난 6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오는 10월까지 3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지역 내 154곳에 방범용 CCTV 770대를 추가로 설치한다고 밝혔다.


설치 대상지는 연립·빌라가 밀집된 범죄취약지역과 통학로, 산책로, 빅데이터 분석에서 방범용 CCTV 확대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난 곳 등이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설치하는 CCTV는 야간에도 투시가 가능한 200만 화소의 Full-HD 고화질 카메라를 탑재하고 있다.


앞서 시는 지난해까지 기존의 저화질(41만 화소) 노후카메라를 모두 200만 화소의 고화질 카메라로 교체 설치했다.


또 시는 지역 내 전체 방범용 CCTV를 ‘CCTV 통합관제센터’를 통해 24시간 관리하면서 사건·사고 발생 시 주변 영상을 실시간으로 경찰서나 소방서에 제공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계획이다.


시는 CCTV 추가 설치가 마무리되면 용인 지역 방범용 CCTV는 1904곳, 7974대로 늘어나 시민들의 안전여건이 보다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전국 최고의 안전 도시로 선정된 것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용인신문 - 이강우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