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9.1℃
  • 구름조금강릉 -2.5℃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0.8℃
  • 흐림광주 -2.1℃
  • 맑음부산 0.5℃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5.0℃
  • 흐림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뉴스

경기도, 올해 소방공무원 911명 신규채용… 전국 최대규모

이재명 지사 “다른 무엇보다 안전에 우선 투자하겠다”



경기도가 올해 소방공무원 911명을 신규 채용한다. 전국 지자체 중 최대 규모다. 또 오는 2022년까지 13321명을 충원해 소방공무원을 1만2262명 수준으로 높이겠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 8일 이런 내용을 담은 2019년 소방공무원 신규 채용계획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와 소방학교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올해 신규채용하는 911명 가운데 공개경쟁은 513명, 경력채용은 398명이다.


이는 현재 경기도 소방인력의 10%가 넘는 수치로, 전국 지자체 중 최대 규모이자 경기도 소방본부 역사상 가장 큰 규모의 신규 채용이다.


도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공약이었던 소방인력 채용 확대 계획을 지난해 11월 전달받아 채용 계획을 세웠다”며 “올해 911명, 내년 872명, 내후년 838명 등을 정원증가로 뽑고 정년퇴직과 결원 등을 고려하여 2022년까지 1만 2262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도 이날 SNS를 통해 “경기도는 한정된 인건비와 정원을 될 수 있으면 소방공무원 증원에 투자하기로 결정했다”며 “안전에 대한 투자가 당장은 가시적인 효과를 내지 못할 수도 있지만 5년 후, 10년 후에는 더욱 안전한 경기도를 반드시 만들어 낼 것으로 믿고 있다”고 확신했다.


이 지사는 “이번 채용은 대형 인명피해를 막기 위한 예방활동 전문인력의 대폭 확대와 구조, 구급, 항공 등 특수분야 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부족인력 확보에 중점을 두었다”며 “다른 어떤 것보다 우선해서 ‘안전’에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소방공무원 채용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구조 50명, 구급 196명, 항공 3명 등 현장대응 인력과 소방특별조사 78명, 통계조사분석분야 2명 등 예방활동 분야 인력이 대거 늘어났다.


이 지사는 공약을 통해 현재 8941명인 경기도 소방인력을 2022년까지 1만2262명으로 3321명을 늘리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한편, 이번 소방인력 채용 원서접수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이며, 서류전형과 체력시험, 면접까지 마치는 8월경 최종 합격자가 발표된다.


최종 합격자는 경기도소방학교에서 15주 과정의 신규자 현장대응능력 교육을 받은 후 일선 소방관서로 배치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경기도소방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용인신문 - 이강우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