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동두천 14.9℃
  • -강릉 21.3℃
  • 흐림서울 16.2℃
  • 흐림대전 15.0℃
  • 흐림대구 21.6℃
  • 흐림울산 20.6℃
  • 흐림광주 14.7℃
  • 흐림부산 19.5℃
  • -고창 14.0℃
  • 흐림제주 16.3℃
  • -강화 15.7℃
  • -보은 15.9℃
  • -금산 14.2℃
  • -강진군 16.0℃
  • -경주시 20.4℃
  • -거제 19.7℃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시, 농가 재해보험금 90% 지원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농가 대상



용인시가 지역 내 농업인이 안정적 영농활동을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시 보험료의 90%를 지원한다.


시에 따르면 농작물 재해보험에 가입하면 태풍 우박, 집중호우, 지진, 폭염 등의 자연재해나 화재, 병해충으로 농작물이 피해를 입었을 때 품목별 약관에 따라 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다.


시는 지난해까지 80%수준으로 지원하던 보험료를 올해부터 90%로 확대했다. 농가는 10%만 부담하면 된다.


벼 재배농가는 농협에서 보험료 5%를 추가로 지원해주기 때문에 5%만 부담하면 된다.


가입대상은 지역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농가로 대상품목은 벼, 고추, 고구마, 감자, , 양파, 사과, 포도, 화훼 등 65(시범품목 포함) 품목이다.


품목별로 가입기간과 보험료가 다르기 때문에 해당 작물에 대한 정보를 사전에 확인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보험 가입 기관인 지역농협이나 품목농협에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지원을 받아 적은 금액을 부담하고 자연재해로 발생한 피해를 대비할 수 있는 만큼 많은 농가에서 보험 가입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용인신문 - 이강우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