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5.1℃
  • 흐림강릉 23.1℃
  • 흐림서울 16.4℃
  • 흐림대전 16.6℃
  • 대구 22.0℃
  • 흐림울산 20.8℃
  • 흐림광주 15.6℃
  • 흐림부산 19.6℃
  • 흐림고창 15.3℃
  • 제주 16.4℃
  • 맑음강화 16.7℃
  • 흐림보은 16.8℃
  • 흐림금산 15.5℃
  • 흐림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21.4℃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전국 최고 안전도시 ‘우뚝’… 대통령 표창 ‘영예’

정부 재난관리평가 2년 연속 ‘최우수’



용인시가 정부의 재난관리평가에서 2년 연속으로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이에 따라 대통령 표창과 함께 35000만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받게 됐다.


시는 2일 행정안전부 및 경기도로부터 이 같은 내용의 '2019 재난관리평가 결과'를 최근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도 정부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과 재정인센티브를 받은 바 있어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안전도시로 위상을 굳혔다.


정부의 재난관리평가에서 최근 2년간 연속으로 대통령 표창을 받은 기관은 중앙부처나 광역 및 기초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을 통틀어 용인시가 유일하다.


정부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지난 2005년부터 중앙부처와 광역·기초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매년 재난안전관리 실태를 평가해 왔다.


올해는 28개 중앙부처와 243개 지방자치단체, 55개 공공기관 등 326개 기관이 평가를 받았다.


용인시는 특히 다양한 재난에 노출되기 쉬운 도농복합의 100만 대도시로서 재난발생 시 신속한 상황전파와 초동조치를 할 수 있는 재난상황팀을 신설`운영하고 시스템을 갖추는 등 재난안전관리에 주력한 부분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백군기 시장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대통령 표창을 받게 돼 전국 최고의 안전도시로 위상을 굳혔지만, 시민안전을 지키는 데는 예방이 중요한 게 없는 만큼 앞으로도 사전대비를 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는 재난방지를 위한 전국 재난관리 책임기관의 역량을 높이기 위해 매년 각급기관의 재난관리 프로세스와 핵심역량, 주요 정책들을 평가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도록 하고 있다.<용인신문 - 이강우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