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8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9℃
  • 구름많음강릉 20.3℃
  • 구름많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2.5℃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21.5℃
  • 부산 21.9℃
  • 구름많음고창 22.7℃
  • 흐림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2.8℃
  • 흐림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22.2℃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교육

책을 펼치면 평화의 소중함 가득

헌산중, ‘꼬마평화도서관’ 개관




[용인신문] 헌산중학교(교장 윤도화)는 지난 3일 교내 도서관인 책마루 내에 꼬마평화도서관을 개관했다.


사람들 가슴에 평화의 씨앗을 뿌리겠다는 취지인 꼬마평화도서관은 우리 가까이에 있는 작은 공간에 평화에 관한 책들을 두고 함께 읽는 곳이다. 헌산중학교는 올해 도서관을 새롭게 가꾼 후 학생들이 책을 더 가까이 하고 평화의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도서관 속의 도서관을 이날 개관했다.


개관식에서 1학년 조인혜 학생은 분단의 아픔이 담긴 그림책 엄마에게, 소대봉 교사는 틀려도 괜찮아란 그림책을 참석한 학생들에게 직접 읽어줬다. 소 교사는 낭독 후 모든 학생들이 틀려도 괜찮으니 수업 시간에 더 많은 질문을 하고 설사 친구들이 잘못된 질문이나 대답을 해도 비난이 아닌 서로 격려해줄 수 있는 문화가 확산되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했다.


내 말 사용 설명서의 저자인 변택주 작가는 꼬마평화도서관 개관을 축하한다면서 예쁜 말을 사용하고 말을 가꾸는 것은 자신을 정성껏 돌보는 일이며 그것이 평화의 첫 걸음이란 메시지를 전달했다.


전치균 교사는 학생들은 평화가 자신과 거리가 먼 것처럼 느껴지겠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 도서관에서 다양한 평화 관련 책을 읽으며 평화를 조금 더 가깝게 느끼고 더 나아가 평화를 실천할 수 있는 학생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도서관장직을 맡고 있는 3학년 추윤 학생은 도서관 리모델링 후 찾는 학생들이 부쩍 많아졌는데 꼬마평화도서관까지 새로 개관해 이용학생이 더욱 늘 것 같다앞으로 친구들과 평화 관련 도서를 더 많이 읽고 독서 토론 시간에 평화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서로 고민한 내용을 이야기하는 시간도 가져볼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