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0.2℃
  • -강릉 19.2℃
  • 서울 19.1℃
  • 대전 18.5℃
  • 대구 19.0℃
  • 울산 18.8℃
  • 광주 20.9℃
  • 부산 18.9℃
  • -고창 22.4℃
  • 흐림제주 29.6℃
  • -강화 19.7℃
  • -보은 18.1℃
  • -금산 18.3℃
  • -강진군 24.7℃
  • -경주시 18.9℃
  • -거제 20.1℃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민원 콜센터 운영방식 ‘개선’

상담원 직접응대 → ARS 방식… 민원 대기시간 단축 ‘기대’

[용인신문] 용인시가 다음 달부터 민원안내 콜센터(1577-1122)에 ARS방식을 도입키로 했다.

 

시 콜센터의 상담사 바로 연결 서비스가 문의 내용을 일일이 파악해야 해 대기하는 시간이 길어지고, 갑자기 다수의 콜이 몰리면 신속한 응대가 어려웠던 부분을 개선하기 위해서다.

 

시는 지난 26일 민원인이 ARS로 문의하려는 분야를 선택한 후 담당 부서로 연결하거나 관련 내용을 응대하는 상담사를 연결하는 방식으로 콜센터 운영이 개선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1년간 콜센터 문의‧상담 건수를 분석해 문의가 많은 상수도, 보건소, 그 외 상담 등 3가지로 상담 분야를 나눴다.

 

또 코로나19처럼 특정 상황에서 문의가 많은 민원이 생기면 분야 설정을 추가?변경해 능동적으로 대처할 방침이다.

 

시는 또 지방세 납부와 관련해 전자고지번호나 이체정보를 모르는 민원인들을 위해 표준지방세정보시스템을 연계해 담당 부서를 연결하지 않고 콜센터에서 바로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문의나 상담에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응대할 수 있도록 불편한 시스템은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 민원안내 콜센터는 26명의 상담사가 상수도, 여권, 보건, 관광, 세무 등 3천여개의 상담 DB를 바탕으로 전화 민원을 처리하고 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