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7.1℃
  • 구름조금광주 5.6℃
  • 맑음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4.4℃
  • 맑음제주 10.0℃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5.8℃
  • 구름조금경주시 5.8℃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연예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박원숙 데뷔 50주년 깜짝 파티! 남해까지 찾아온 ‘원숙의 그 남자’는?

“부부싸움하고 여기 오면 되겠다” 자매들 생애 첫 방문지는?
박원숙 데뷔 50주년 깜짝 파티! 남해까지 찾아온 ‘원숙의 그 남자’는?

 

[용인신문]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 갑자기 분위기 세차? 세 자매의 우당탕탕 첫 셀프 세차 도전!

이날 방송에서 박원숙‧혜은이‧김영란 세 자매가 제철 꽃게를 찾아 나섰다. 지금이 살이 통통한 시기라며 제철 꽃게 먹방을 제안한 막내 김영란. 자매들은 싱싱한 꽃게 구매를 위해 삼천포용궁수산시장행을 결정했다. 출발 직전 눈에 띈 더러운 차에 갑자기 세차하러 가야겠다고 노선변경! 그러나 세차장에 도착한 자매들은 한껏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본인이 생각한 세차는 기계식 세차였고, 직접 차를 몰고 도착한 곳은 본인이 직접 세차를 해야 되는 '셀프 세차장'이었던 것. 얼떨결에 생애 첫 셀프 세차를 하게 된 세 자매. 이들의 셀프 세차는 첫 시작부터 순탄치 않았다. 기계에 적힌 글씨가 작아 잘 보이지 않아 '이런 건 크게 써놔야지!' 박원숙의 버럭을 시작으로 동전을 넣어도 작동하지 않는 기계는 물론 첫 셀프 세차인 이들에겐 모든 게 어려웠다는데. 과연 자매들의 셀프 세차 실력은 어떨지?

● 오늘은 영란이 쏜다! 한식 대가가 알려준 제철 꽃게의 맛

세차를 마친 자매들은 외출의 본래 목적인 꽃게를 사기 위해 삼천포용궁수산시장으로 향했다. 시장에 도착해 언니들이 바구니를 탈출한 문어 구경부터 시장 상인이 선사한 장어 이벤트(?)에 정신이 쏠려 있을 무렵, 김영란은 매의 눈으로 살펴가며 꽃게 쇼핑에 나섰다. '수게가 제철이라 꼭 먹어야 한다'는 김영란의 고집대로 상인들에게 꼼꼼히 질문해가며 크고 튼실한 꽃게를 찾아 온 시장을 누볐다는데. 음식 재료 고를 때에 있어 깐깐한 한식 대가 김영란의 맘에 쏙 드는 제철 꽃게를 찾았을지?

● 두 동생들이 준비한 큰언니 박원숙 데뷔 50주년 깜짝 파티!

올해 데뷔 50주년을 맞은 큰언니 박원숙. 늘 해주기만 하는 큰언니 박원숙을 위해 이번엔 혜은이‧김영란 두 동생이 박원숙 몰래 깜짝 파티를 계획했다. 먼저 파티를 함께 즐겨줄 특별한 게스트들을 초대했다. 박원숙과는 아주 오랜 인연인, 올해 연기경력 51년의 명품 배우 서권순이 남해 하우스를 제일 먼저 찾았다. 서권순은 '작년에 원숙이가 내 50주년 기념 파티를 열어줘 나도 축하해 주고 싶었다'며 기념 떡을 들고왔다. 이어 꽃다발을 든 의문의 남성이 등장. 예상치 못한 인물의 등장에 박원숙이 깜짝 놀랐다고 하는데.

큰언니 박원숙의 50주년 깜짝 파티로 시끌벅적해진 남해 하우스의 이야기는 오는 10월 28일(수) 밤 10시 40분 KBS2에서 방송되는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