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9.5℃
  • 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9.0℃
  • 맑음대구 18.2℃
  • 구름조금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18.6℃
  • 흐림제주 20.2℃
  • 흐림강화 19.6℃
  • 맑음보은 18.1℃
  • 맑음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지난해 기금운용 수익률 11.3%, 수익금 73조원

국민연금공단 용인지사

 

[용인신문] 국민연금공단 용인지사(지사장 채수현)는 지난해 말 기준 국민연금기금 적립금이 운용수익금 증가 등에 힘입어 직전연도 대비 97조9000억원 증가해 736조7000억원에 이르렀으며 연간 운용수익률은 11.3%(잠정)로 기금운용본부 설립(`99.1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참고로 본부설립 후 두 자리 수익률은 2019년에 11.31%를 비롯해 2009년 10.39%, 2010년 10.37%를 달성한 바 있다.

 

특히 지난 한 해 얻은 기금운용 수익금은 73조4000억원(잠정)으로 이는 2200만 국민연금 가입자들로부터 한 해 동안 거둬들인 보험료 수입 47조8000억원의 1.5배 수준이며 국민연금 지급액 22조8000억원의 3.2배, 우리나라 무역수지 흑자 45조3000억원의 1.6배에 달했다.

 

이에 따른 누적 수익금은 367조5000억원으로 국민연금기금 적립금 736조7000억원의 49.9%, 총 기금조성 액 945조1000억원의 38.9%에 해당한다.

 

이런 추세라면 국민연금기금 규모는 오는 2024년에 1000조원, 2041년에는 1700조원에 이르고 향후 10년간은 유동성 부담 없이 적극적으로 기금을 운용할 수 있는 ‘골든타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한 이런 골든타임을 이용해 국민연금은 국내시장에서의 투자 한계를 극복하고 투자기회가 풍부한 해외투자를 보다 활성화해서 기금 수익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해외투자 종합계획’을 마련하고 있으며 안정적인 기금 관리를 위해 우수한 투자 전문인력 확충 및 인프라 개선 등 기금운용본부의 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도 했다.

 

채수현 지사장은 “국민연금은 장기 투자자로서 장기적인 시계를 가지고 기금운용 원칙에 따라 자산의 가격 변동성과 손실 위험을 허용범위 안에서 관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안정적인 노후보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장기적 안목을 가진 운용을 통한 성과 향상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