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25 (일)

  • -동두천 16.3℃
  • -강릉 20.0℃
  • 연무서울 19.2℃
  • 박무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6.5℃
  • 박무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19.6℃
  • -고창 17.2℃
  • 구름많음제주 21.2℃
  • -강화 16.6℃
  • -보은 13.8℃
  • -금산 15.1℃
  • -강진군 16.4℃
  • -경주시 14.0℃
  • -거제 19.0℃






배너

만평


길눈이




용인문학회 용인문학 아카데미 ‘시창작반’ 용인문학회 용인문학 아카데미 ‘시창작반’ 8년 전부터 시작 … 매주 20여 명씩 17기 째 열강 아마추어‧ 등단 작가까지 시집 읽고 창작품 합평회 책임교수 김윤배 시인이 맡아서 5년 째 ‘자리매김’ 제도권 밖에서 자생적으로 만들어져 20년 동안 지역문화예술분야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단체가 있다. 바로 1996년 창립되어 지금까지 문학의 대중화를 위해 꾸준히 활동하고 있는 용인문학회(회장 안영선)다. 용인문학회가 일반 지역문학회와 다른 점이 있다면 ‘용인문학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는 것. 일반 동호회와 달리 체계적으로 공부할 수 있도록 자리매김하게 된 단초가된 셈이다. 놀라운 사실은 용인문학 아카데미에서 운영 중인 시창작반 수업이 제도권의 지원 없이 벌써 17기를 맞았다는 점이다. 탐방 취재를 하던 지난 1일은 마침 시창작반 개강일이었다. 시창작반 책임교수인 김윤배 시인의 특강을 듣기 위해 30여명이 모였다. 대부분이 수강생들이고, 나머지는 용인문학회 회원들이다. 구 용인시청이었던 현 처인구청 뒤편 성문빌딩에 용인문학회 회관이 있다. 창립 초창기부터 이곳에 터를 잡은 용인문학회는 지하에 있기 때문에 한 여름엔 퀴퀴한 냄새가 난다. 그래도 요즘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