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흐림동두천 10.5℃
  • 흐림강릉 13.8℃
  • 흐림서울 13.0℃
  • 구름많음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9.8℃
  • 구름많음울산 11.5℃
  • 구름많음광주 13.4℃
  • 구름많음부산 14.2℃
  • 흐림고창 10.5℃
  • 구름많음제주 16.3℃
  • 구름많음강화 10.1℃
  • 구름많음보은 7.8℃
  • 구름많음금산 7.8℃
  • 흐림강진군 10.7℃
  • 구름조금경주시 8.4℃
  • 구름많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만평



해주오씨 문중 ‘오인수 3대 독립항쟁기적비’ 존치 촉구 해주오씨 호군공파 용인시 원삼면 대동회가현재 ‘의병장 오인수 3대 독립항쟁기적비’가 세워져 있는 원삼면 죽능리 309일대를 SK하이닉스 부지에서 제척시켜줄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해주오씨 처사공파 오수환 회장은 “원삼면 죽능리는 세계사에 유래가 드문 3대 독립운동가를 배출한 지역”이라며 “의병장 오인수를 비롯해 오광선·정정산 부부, 오희영·신송식 부부, 오희옥 등 3대 독립운동 명문가의 생가터가 존재하는 용인독립운동의 산실인 이 지역이 온존하게 보존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오 회장은 “오인수 의병장 등 3대 독립운동가를 기리기 위해 광복군 창군 63주년을 맞아 저희 문중이 2003년 11월 17일 순국선열의 날을 기념해 비를 건립했다”며 “지구지정을 300m만 동쪽으로 이동하면 기적비는 물론 오희옥 지사를 위해 지어준 독립유공자의집도 보존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오 회장은 “기적비를 세운 장소는 삼학사 오달제를 비롯해 오윤겸, 오도일, 오명항 등이 뿌리를 두고 있는 세거지로 고려말 대호군을 지낸 해주오씨 입향조 오희보가 처음 정착한 장소이기도 하다”며 “역사적으로 유서 깊은 이 곳에 후대 독립운동가의 정신이 이어질 수 있도록 하자는 뜻을 담고 있는


백암 백중문화보존회 이창재 사무총장 [용인신문]“문화제기간동안 불경기임에도 불구하고 관람객 3만여 명이 찾았습니다. 경제적으로는 식당마다 아르바이트생을 모집하는 등 단기 일자리창출은 물론 백암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이바지했습니다. 또한 경제외적으로는 용인시와 백암면의 브랜드 인지도 상승에 일조한 부분도 있습니다. 이 모든 결과는 백암면민 모두의 화합과 합심으로 이뤄낸 성과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청미천 정비나 주차시설 확보 등 시급한 현안을 차례차례 해소하면 용인시 대표 축제로 거듭나는데 부족함이 없을 겁니다.” 제7회 백암 백중문화제를 마치고 축제 운영의 실무를 총괄했던 이창재 사무총장의 일성이다. 관람객만도 지난해 6회에 비해 두 배인 3만여 명이 찾았다. 백중가요제가 열렸던 축제의 마지막 날에는 여운이 아쉬웠던 주민들이 새벽까지 즐겼다. 꼼꼼한 준비와 백암면민을 비롯한 처인구 연합방범대, 백암면 방범대·어머니방범대, 모범운전자회, 용인애향회 등 봉사자들의 활약으로 교통도 원활했고 청소와 뒷정리 등 어디 한 군데 나무랄 데 없이 깔끔히 마무리 됐다. 실제 축제 기간인 3일 동안 축제장으로 통하는 요소요소에 약 100여명 봉사자들이 교통통제에 나서며 주변의 차량 통행이 원활했음은 물론 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국민의견 담은 제4차 국민연금종합운영 계획안 발표 정부는 지난 8월 발표한 국민연금 4차 재정추계결과 및 제도개선방안을 기초로 대국민 토론회 등 다양한 방식으로 국민의견을 수렴해 국민연금 재정계산의 장기전망과 제도개선 등을 포함한 ‘제4차 국민연금 종합운영 계획안’을 발표했다. 과거 1~3차 계획과 달리 국민연금 제도만이 아니라 기초연금, 퇴직연금, 주택·농지연금 등 다양한 연금제도와 연계해 정부안을 구성했다. 특히 이전 계획이 재정안정화에 초점을 뒀다면 이번 계획은 국민 노후소득보장과 재정안정성의 균형과 조화라는 측면에서 검토하고 급여와 가입제도 개선, 경제 및 인구·사회정책 노력 등 국민들의 공적연금 제도개선 요구를 적극 반영했으며 주요 개선 내용은 다음과 같다. 국민연금의 경우 국민신뢰제고를 위한 ‘지급보장명문화’, 보험료 납부가 어려운 지역가입자(납부예외자)에 대한 보험료 지원, 출산크레딧 지원강화, 유족연금 중복 지급률 상향, 이혼배우자 수급권 강화, 사망일시금 최소금액 보장 등을 개선했다. 기초․퇴직·농지·주택연금의 경우 기초연금 지급액 단계적 인상, 퇴직연금 활성화, 중소기업 퇴직연금기금제도 도입, 주택연금 일시 인출 한도 확대 및 실 거주 요건 완화, 농지연금 홍보 강화, 연금제도간 연계 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