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수)

  • 맑음동두천 14.9℃
  • 맑음강릉 10.8℃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1.7℃
  • 맑음광주 14.1℃
  • 맑음부산 16.7℃
  • 맑음고창 11.6℃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3.4℃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4.3℃
  • 맑음강진군 15.3℃
  • 구름조금경주시 12.4℃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수변생태벨트를 용인시 ‘에코 랜드마크’로…

 

[용인신문] 정부가 상수원 수질보전을 위해 1999년 9월30일 ‘팔당호 등 한강수계 상수원 수질관리 특별대책’의 하나로 지정·고시한 한강수계 중 하나가 용인시 처인구에 위치한 운학동, 호동, 해곡동을 관통하는 것이 운학천이다. 운학천은 경안천 상류이면서 팔당상수원 발원지이기도 하다.

 

소위 골짜기로 불리던 운학동에는 오래전부터 공장·축사·음식점·숙박시설 및 목욕탕 등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시설 설치가 불허됐다. 정부가 아예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단계적으로 사유지를 매입해왔고, 2018년부터는 수변생태벨트를 조성중인 곳이기도 하다.

 

운학동과 호동, 해곡동은 용인 시내에서 매우 가까워 전원주택지로 각광 받고 있다. 최근엔 이곳을 관통하는 국지도 57번에 출퇴근 차량이 급증하고 있다. 불과 10여분 거리에 있는 SK하이닉스 반도체클러스터 예정부지 때문인 줄 알겠지만 원삼과 백암지역에 물류센터가 집중된 탓이다. 그래서 도로확장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과거엔 ‘운학리 깡촌’로 불렸지만, 이젠 자연친화적인 마을로 평가되는 곳. 세계10대 불교성지이자 경기그랜드투어 50대 명소로 선정된 ‘와우정사’가 해곡동에 있다.

 

운학천은 ‘운학동, 호동, 해곡동’ 등 3개 법정동을 관통한다. 운학천변 자전거도로는 해곡동에서 출발하면 운학동과 호동을 거쳐 경안천을 따라 광주시 경안까지 이어진다. 운학천 산책로는 걷는 사람들도 많지만 자전거와 마라토너들에게 특히 인기가 많다.

 

이곳에 환경부가 수변생태벨트를 조성 중이다. 운학천은 자동차 도로와 거리가 멀어 소음과 매연이 없다. 물이 맑고 습지가 많아 공기도 좋다. 마평동과 삼삼마을, 길업마을과 예직마을의 중간에 인공습지가 있어 찾는 발길이 많다. 주목할 만 것은 길업·마평 수질정화 비오톱(인공습지)은 단순한 습지가 아니라 용인 하수종말처리장과 하천 비점오염원을 상류로 끌어올려 수질정화를 하는 곳이다. 이곳에 역류된 수질은 1~2급수로 정화되고, 경안천의 사막화를 막는 유지용수 확보 역할을 한다. 궁극적으로는 인공습지가 생태공원인 셈이다. 이미 보도된 바 있지만 어느 주민은 해마다 운학천 산책로에 꽃길을 가꿔 화제가 됐다. 필자가 거침없이 운학천 예찬을 하는 이유는 누구보다 이 마을에 오랫동안 살아왔고 지켜보았기 때문임을 고백하지 않을 수 없다.

 

이번 기회야말로 난개발 불명예로 고통받아온 용인시가 우리나라 최고의 에코도시로 다시 태어날 수도 있다는 기대가 앞선다. 환경부와 한강유역청환경청이 약 20만㎡부지에 추진 중인 ‘운학‧호동지구 수변생태벨트’프로젝트인 ‘유유자적 힐링에코벨트’ 조성사업이 반드시 성공, 용인시의 새로운 ‘에코 랜드마크’가 되길 간절히 바란다.


배너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