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22.7℃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1.8℃
  • 맑음울산 22.7℃
  • 맑음광주 18.2℃
  • 맑음부산 22.9℃
  • 맑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4.3℃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22.1℃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뉴스

고난도 최소침습 심장수술 성공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신문]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 심장혈관센터는 최근 개원 이후 첫 고난도 최소침습 심장수술을 성공했다. 수술을 받은 60대 여성 A씨는 빠르게 건강을 회복해 지난 7월말 퇴원했다.

 

과거력이 없던 A씨는 당시 갑작스런 호흡곤란 증상으로 용인세브란스병원에 내원했다. 검사 결과 승모판 역류증과 심방세동이 동반돼 수술적 치료가 필요했다. 심장혈관센터 심장혈관외과 김완기 교수는 환자의 수술 부담을 줄이기 위해 오른쪽 갈비뼈 사이를 약 5cm 절개한 후 내시경 장비를 활용해 최소침습 심장수술을 집도했다.

 

최소침습 심장수술은 흉골의 상부 또는 하부만을 절개하거나 우측 늑간을 최대한 작게 절개해 시행한다. 때문에 기존의 전통적인 심장수술과 달리 수술 후 흉터와 통증, 합병증 발생이 적고 회복 속도가 빨라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다.

 

김 교수는 “용인세브란스병원의 심장혈관센터 운영으로 용인 지역에서도 최소침습 심장수술 등 고난도 심장수술이 가능해졌다”며 “심혈관질환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이 없도록 센터 내 다학제 협진을 거쳐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