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금)

  • 맑음동두천 30.7℃
  • 맑음강릉 31.8℃
  • 맑음서울 32.4℃
  • 구름많음대전 31.6℃
  • 구름조금대구 34.8℃
  • 구름조금울산 33.0℃
  • 흐림광주 30.3℃
  • 구름조금부산 29.3℃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32.3℃
  • 맑음강화 28.8℃
  • 구름조금보은 30.3℃
  • 구름많음금산 30.7℃
  • 구름많음강진군 31.5℃
  • 구름조금경주시 36.1℃
  • 구름많음거제 30.9℃
기상청 제공

뉴스

공공기관 ‘방화·폭행 사건’ 속출

서부서·수지구, 비상상황 대응훈련

[용인신문] 최근 공공기관 민원인들의 방화와 폭행 등 민원인 폭력사건이 빈번히 발생하는 가운데, 용인서부경찰서와 수지구청이 민원인의 폭언, 폭행 등 비상 상황에 대비한 모의훈련을 진행했다.

 

지난 21일 용인시 수지구청 민원실에서 열린 ‘민원실 비상 상황 대비 모의훈련’에는 구 민원지적과 직원, 용인서부경찰서 수지지구대 소속 경찰관 등 총 20명이 참석했다.

 

훈련은 민원실 직원에게 폭력을 휘두르는 민원인이 생긴 상황을 가정했다. 우선 구 직원이 비상벨을 눌러 경찰서에 출동 요청한 후 다른 민원인과 직원을 대피시켰다.

 

이어 △가해 민원인에게 사전고지 후 영상 녹화 △보안요원이 가해 민원인에게 흉기 버리도록 설득 △설득 불응 시 1차 제압 △경찰 도착까지 민원인 진정 △경찰에 가해 민원인을 인계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이 과정에서 폭행 피해 직원 신속 보호와 응급처치, 영상 촬영 전 사전고지 등 상황에 따른 역할 분담과 임무를 꼼꼼하게 점검했다.

 

서부서 관계자는 “다른 이에게 위해를 가하는 폭언과 폭행은 어떤 경우에도 정당화할 수 없는 범죄 행위”라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훈련을 통해 위기 대응 능력을 보완, 안전한 민원실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서부경찰서 경찰관이 지난 21일 수지구청과 진행한 민원인의 폭언, 폭행 등 비상 상황 모의훈련에서 가해 민원인을 제압하고 있는 모습. (용인시 제공)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