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8.0℃
  • 흐림서울 25.9℃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30.2℃
  • 박무울산 28.9℃
  • 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30.0℃
  • 흐림고창 28.4℃
  • 구름조금제주 32.4℃
  • 흐림강화 22.5℃
  • 흐림보은 27.2℃
  • 흐림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31.7℃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종합

9월부터 영업‧공업시설 등 지하수 이용부담금 부과

8월 이용분 1톤당 85원… 골프장·공장 등 201개소 대상

[용인신문] 용인시가 지하수를 개발‧이용하는 공업시설 등을 대상으로 오는 9월부터 지하수 이용부담금을 받는다.

 

시는 지난 11일 지하수법 제30조의3, 용인시 지하수 이용부담금 부과 및 징수 등에 관한 조례에 따라 8월 사용량에 대한 비용부터 징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골프장과 공장, 목욕탕 등 하루 양수능력이 100톤을 넘는 지역 내 영업‧공업시설 등 201개소다. 가정용과 농업용, 학교용, 사회복지시설용, 상수도 미보급 지역의 간이상수도용 등은 제외된다.

 

부과 금액은 1톤당 85원으로, 환경부가 고시한 ‘한강수계 물이용부담금’의 50%를 적용한 것이다. 단 사용액이 2000원 미만(약 23톤 미만)인 경우 부과하지 않는다.

 

시는 이를 통해 매년 약 1억 5400만 원의 세외수입을 거둘 것으로 내다봤다. 시는 이 수입을 지하수의 체계적 보전관리 및 지하수의 주 오염원인 방치된 지하수 시설 원상복구 사업에 사용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난 2020년 이같은 내용을 담은 관련 조례까지 제정해 시행을 계획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소상공인에 부담을 가중할 수 없어 시행일을 연기했다”며 “공공자원인 지하수를 잘 보존해 후대에 물려주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니 대상 시설 관계자들이 착오없이 납부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유량계가 없는 경우 지하수 이용자가 직접 설치해야 하며, 유량계를 교체하거나 지하수 개발‧이용 및 종료 신고는 각 구청 건설과에 연락하면 된다.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