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8.4℃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11.0℃
  • 맑음울산 11.1℃
  • 맑음광주 10.6℃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8.0℃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6.5℃
  • 맑음보은 7.9℃
  • 맑음금산 9.0℃
  • 맑음강진군 11.6℃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뉴스

가정밖 청소년 지원 긴급 간담회

경기도청소년쉼터협의회


[용인신문] 용인청소년쉼터(소장 오수생)를 비롯한 경기도청소년쉼터협의회 소장단과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는 지난 31일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회의실에서 가정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긴급 간담회를 가졌다.


소장단에서는 현재 변경된 비율로 적용된 2020년 예산()2019년 예산 대비 시설별로 적게는 6,500만원에서 많게는 18,000만원이상 줄어들면서 이대로는 실질적인 사업 운영이 어렵다고 밝혔다.


경기도청소년쉼터협의회는 기존에 적용해 온 국시비 비율로 지원해 줄 것을 도의회에 요청하며 이에 대한 변경이 어려울 경우 별도 편성을 통해서라도 가정 밖 청소년들을 위한 보호 및 복지 서비스가 중단되지 않도록 대책 수립을 바란다고 밝혔다.


현재 2019년 기준 도내에는 32개소의 청소년 쉼터가 운영 중이며 도내 343(1일 보호인원)의 청소년들이 동시에 보호 및 복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연간 약 125,195(연인원)의 청소년들이 도내 청소년쉼터들을 이용하고 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