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2 (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0.6℃
  • 구름많음대전 2.2℃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4.8℃
  • 구름많음광주 4.8℃
  • 구름조금부산 5.9℃
  • 흐림고창 5.1℃
  • 흐림제주 10.1℃
  • 맑음강화 0.0℃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6.6℃
  • 구름많음경주시 4.1℃
  • 구름많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지곡산단 진입로 개설 ‘준공’

입주기업·주민불편 해소 ‘기대’

 

[용인신문] 용인시는 지난달 27일 지곡동 지곡2교에서 세계적인 반도체 장비업체 램리서치가 입주하는 지곡일반산업단지에 이르는 용인도시계획도로 중 3-85호선 개설공사를 준공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램리서치 등 이곳 산업단지에 입주하게 될 기업들은 물론이고 인근 주민들과 풋살장·승마장 등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이곳 기존 도로는 보도가 별도로 없고 폭도 6~8m에 불과한데다 선형이 구불구불해 대형차량의 교행이 어려웠고 주민들도 통행에 불편을 겪어 왔다.

 

이 상태에서 대규모 산업단지가 들어설 경우 주민들은 물론이고 이 일대에 사업장을 둔 업체들의 통행이 어려워지고 교통사고 위험이 급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왔다.

 

이에 시는 지곡산업단지 사업시행자와 도로개설사업 위·수탁 협약을 맺고 2016년 7월부터 폭 12m에 양쪽으로 보도까지 갖춘 593m 구간의 왕복 2차로 도로를 개설했다.

 

사업비는 전액 지곡산업단지 시행사가 부담했고 시는 도로개설을 담당했다.

 

시 관계자는 “지역 개발을 하면서 주민들의 불편까지 해소하기 위해 사업시행자와 협약을 맺어 이곳 도로를 개설했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애로를 해소하면서 시민들의 통행환경을 개선할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앞서 지난달 20일 시청 시장실에서 램리서치가 지곡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할 수 있도록 이곳 산업용지를 수의계약으로 공급하기 위한 입주협약을 체결했다.

 

현행 산업입지 및 개발에 관한 법률 시행령은 외국인 투자기업이 직접 사용할 산업용지에 대해 산업단지 지정권자와 협의한 경우, 해당 기업에 필요한 용지를 수의계약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