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1 (월)

  • 흐림동두천 4.6℃
  • 흐림강릉 4.7℃
  • 서울 6.4℃
  • 대전 10.8℃
  • 박무대구 9.0℃
  • 흐림울산 14.8℃
  • 광주 15.2℃
  • 흐림부산 14.3℃
  • 흐림고창 14.5℃
  • 제주 20.0℃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10.5℃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0.0℃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뉴스

경찰, 용인시청 압수수색… 정찬민 전 시장 비위 의혹 관련

기흥구 보라동 일대 토지용도변경 및 개발허가 등 ‘수사’

[용인신문] 국민의힘 정찬민 국회의원(용인갑)이 용인시장 재임 당시 기흥구 보라동 개발과정에서 특혜를 주었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지난 17일 용인시청과 기흥구청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이날 수사관 16명을 투입해 시청 도시개발과와 산림과, 정보통신과 및 기흥구청 건축허가과, 민원지적과, 세무과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경찰은 이곳에서 정 의원이 시장 재임 시절인 2014년∼2018년 기흥구 보라동 일대의 정 의원 개인소유 토지 용도지역 변경 및 민간업자의 개발행위 인허가 과정 등에 대한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 의원의 시장 재임 당시 직권을 남용해 해당지역 토지 용도변경 및 정 의원의 딸이 시세보다 싼 가격에 민간개발 허가지역 인근 토지를 매입했다는 등의 의혹에 대해 지난해부터 수사를 해 왔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어서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며 “확보한 자료를 분석해 의혹의 사실 여부를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