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9.7℃
  • 박무서울 17.1℃
  • 맑음대전 14.5℃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2.8℃
  • 맑음제주 16.4℃
  • 구름조금강화 15.7℃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0.9℃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여성인구, 전체의 50.3% … 사망원인 1위 ‘암’

시, 여성통계보고서 발간… 20대 여성비율 가장 ‘낮아’

[용인신문] 용인시 전체 인구 중 여성비율이 5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여성 1인 가구수도 매년 증가해, 지난해에는 경기도에서 네 번째로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용인시는 지난 12일 여성 정책 추진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한 ‘2021 용인시 여성통계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여성통계 보고서가 책자로 발간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보고서는 행정·공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자료를 다차원적으로 분석해 용인시 여성을 인구, 가구·가족, 복지, 교육, 경제참여, 사회참여와 안전, 건강 등 7개 영역 91개 항목으로 나눠 수록했다. 기준연도는 2020년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용인시 여성 인구는 인구 총 조사 기준 전체 인구 106만 6975명의 50.3%인 53만 6264명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 대비 1.7%가 증가한 수치로 여성 인구는 매년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남성 인구 대비 여성인구 비율은 70대 이상이 56.7%(5만 5242명)로 가장 높았으며 20대가 47.6%(6만 7541명)로 가장 낮았다.

 

용인지역 총 세대 중 10만 7313가구는 여성이 가구주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시 전체 38만 6929가구의 27.7%이다.

 

유형별로는 세대구성 가구가 56.5%(6만 653가구), 1인 가구가 40.8%(4만 3802가구), 비 혈연 가구가 2.8%(2858가구)로 나타났다.

 

특히 여성 1인 가구 수는 총 4만 3802가구로 2016년(3만 1301가구) 에 비해 39.9%가 늘었다.

 

여성 1인 가구 수는 수원(6만 6576가구), 성남(5만 6203가구), 고양(5만 2027가구)에 이어 경기도에서 4번째로 많았다.

 

경제참여와 사회참여 분야에서도 여성 활동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시 전체 사업자등록건수 20만 8684건 가운데 여성의 사업자등록 건수는 8만 499건, 38.6%로 전년 7만 535건 대비 14.1%가 증가했다.

 

또 주민자치위원회나 이·통장협의회 활동 참여율도 각각 58.4%, 55.6%로 전년에 비해 1.6%가 늘었으며 남성에 비해 활동이 활발한 것으로 조사됐다.

 

용인지역 거주 여성의 주요 사망 원인은 악성신생물(암)이 가장 많았으며 심장질환, 폐렴이 뒤를 이었다.

 

여성의 암 진료 인원은 갑상선암(6153명), 유방암(5086명), 대장암(1096명)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용인시 여성 통계는 시 홈페이지 용인통계 코너나 인터넷 검색창에서 ‘용인통계’를 검색한 뒤 통계보고서→지역개발통계 분야에서 열람할 수 있다.

 

용인시 여성통계보고서

 

연령대별 여성인구 비율

 

읍면동 별 여성 1인 가구 현황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