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30.8℃
  • 서울 25.2℃
  • 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많음울산 27.6℃
  • 광주 25.3℃
  • 흐림부산 24.0℃
  • 흐림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31.3℃
  • 구름많음강화 23.0℃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종합

고시원·쪽방 거주자, 공공임대 ‘원스톱 입주’

주거안정 위해 비주택 거주자
50명 대상 이사비용 등 지원

[용인신문] 용인시가 고시원이나 쪽방 등 비주택 거주자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공공임대주택 신청부터 이사, 입주 청소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용인시는 지난 2일,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있는 가구를 찾아 공공임대주택으로 입주하도록 돕는 ‘주거상향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3개월 이상 고시원이나 쪽방, 비닐하우스 등 비주택 거주자 가운데, 전년도 도시근로자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1인 가구 기준 269만 2468원) 이하인 시민이 지원 대상이다. 모두 50가구를 지원할 계획으로 이를 위해 8000만 원(국비 4000만 원)을 투입한다.

 

특히 시는 관내 고시원의 25%(46곳)가 위치한 수지구 죽전3동 단국대 주변 지역을 중심으로 대상자를 발굴할 계획이다. 노후한 시설로 주거환경이 열악한데다 일용직 근로자 등 저소득층이 주거지로 활용하고 있어 주거복지 지원이 시급하다는 판단에서다.

 

우선 찾아가는 상담을 통해 대상자에게 공공임대주택 제도를 안내하고 희망하는 유형의 공공임대주택을 연계해준다. 비용에 대한 부담이 없도록 중개수수료와 이사비, 보증금 등을 지원하고 생필품 구입과 입주 청소, 개·보수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해준다.

 

또한 새 보금자리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도록 일자리를 연계하거나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복지지원을 하는 등 지속해서 관리해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공공임대주택 입주에 대한 정보가 없거나 절차의 복잡함 때문에 이주를 포기한 분들을 위해 현장 밀착형으로 다가가 주거 안정을 도우려는 것”이라며 “공동체 일원으로 소속감을 느끼도록 지속적인 상담과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문의사항은 주거상향지원사업 위수탁자인 경기용인자활센터(070-4947-8042)로 전화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