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8℃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7.8℃
  • 구름조금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19.6℃
  • 구름조금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5.4℃
  • 구름많음제주 21.1℃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2.9℃
  • 맑음금산 13.1℃
  • 흐림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8.1℃
기상청 제공

경제

반도체 플랫폼기업 서플러스글로벌, 용인 첨단화 힘 싣는다

세계1위 반도체 중고장비 유통사 입주한, 통삼일반산단 준공

 

[용인신문] 서플러스글로벌이 ‘용인 첨단화’에 힘을 싣는다. 통삼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하는 반도체 중고장비 세계1위 유통업체다. 이 기업은 중고장비 유통과 함께 반도체 소·부·장의 테스트베드 설비를 조성하며 사업 다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이 단지는 26일 준공을 마쳤다.

 

용인시 처인구 남사읍 통삼리 일대에 위치한 통삼일반산단은 지난 2016년 착공됐다. 구역면적 약 4만9000㎡, 산업시설용지 약 3만7000㎡의 규모다. 사업시행자인 서플러스글로벌은 이곳에 지상6층(연면적 약 6만8000㎡ 규모)으로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를 조성했다.

 

이 클러스터에는 중고장비 유통시설을 비롯해, 테스트 웨이퍼(반도체 원판)를 제작하고 소재・부품・장비의 성능을 평가할 수 있는 약 3600㎡ 규모의 클린룸이 설치돼 있다.

 

현재 세계적인 반도체 기업들의 리펍센터, 트레이닝 센터, 데모(시범)센터 입주가 논의되고 있어 올해 말까지 6000억원 규모의 투자가 일어날 것으로 보인다.

 

용인시는 반도체 기업들이 유치될 경우 연구개발이나 인력양성 사업 등의 협력이 가능해지는 점과, 서플러스글로벌의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가 국내 소·부·장 기업들의 테스트베드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이상일 용인시장은 “서플러스글로벌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가 국내 반도체 기업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테스트베드의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 “앞으로 용인 플랫폼시티,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제2용인테크노밸리의 조성도 가급적 앞당겨 견고한 반도체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플러스글로벌은 반도체 중고장비 유통 분야 세계 1위의 기업으로 지난 2000년 설립 이래 전 세계 대부분의 반도체 팹, 장비 제조사들을 포함 4000개 이상의 반도체 기업들과 4만 대 이상의 반도체 중고장비를 거래해왔다.



용인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