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4.0℃
  • 박무서울 2.5℃
  • 연무대전 1.2℃
  • 구름조금대구 3.0℃
  • 구름많음울산 7.8℃
  • 구름많음광주 3.5℃
  • 흐림부산 10.2℃
  • 구름조금고창 3.8℃
  • 흐림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1.5℃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0.5℃
  • 맑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문화

반도체·인공지능 고등학교 설립 요청

이상일 시장,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만나 협조 당부

 

[용인신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지난달 30일 반도체·AI(인공지능)고등학교 설립과 교육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을 만났다. 이상일 시장은 이날 임태희 교육감에게 교육부가 추진하는 제18차 마이스터고 지정 추진 계획에 용인의 고등학교가 포함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 시장은 “용인특례시 성장동력의 핵심이 될 반도체 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이를 뒷받침할 전문 인력 양성이 꼭 필요하다”며 관내 반도체고등학교 설립을 위한 마이스터고 지정의 당위성을 역설했다.

 

이 시장은 또 24학급 미만의 소규모 학교를 설립할 수 있도록 현행 ‘학교용지 확보 등에 관한 특례법 시행령’ 개정 검토와 지역 교육예산 확보 등도 함께 요청했다.

 

용인시는 학교시설의 설치 기준에 못 미치는 소규모 개발 사업이 많아 학교 용지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 24학급 이하의 소규모 학교가 설립되면, 기흥역세권 중학교 신설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이 시장은 특성화고등학교 활성화 문제와 관련, “산업구조 변화와 학생 수 감소 등 사회적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특성화고등학교의 학과 신설 및 개편도 필요하다”며 “직업계고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사회와 주민들의 수요에 맞게 적극적으로 교육할 수 있도록 관련 내용들을 함께 고민해 달라”고도 했다.

 

이 시장은 앞서 지난 7월과 11월에도 장상윤 교육부 차관을 만나 반도체·AI(인공지능) 고등학교 설립과 학교용지 확보 등에 관한 특례법 시행령 개정에 대해 정부 차원의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