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9℃
  • 맑음강릉 25.2℃
  • 흐림서울 25.9℃
  • 맑음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28.8℃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4.9℃
  • 맑음고창 28.2℃
  • 구름조금제주 24.6℃
  • 흐림강화 18.9℃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8.2℃
  • 맑음경주시 29.0℃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시 육상팀, 금2·은1·동1 … 우상혁, 높이뛰기 ‘금메달

조은주, 100m허들 ‘우승 질주’

[용인신문] 용인시청 직장경기부 육상팀 선수들이 국‧내외 대회에서 잇따라 낭보를 전해왔다.

 

대한민국 높이뛰기의 간판인 우상혁 선수 등 용인시청 육상팀 선수들이 지난 9일 경상북도 예천군에서 열린 ‘제51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에서 금메달 2개와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목에 걸은 것. 특히 우상혁 선수는 대회신기록을 작성했다.

 

시에 따르면 항저우아시안게임 선발전을 겸한 대회에 출전한 우 선수는 오는 8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 기준 기록인 2m 32를 넘어,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승선과 세계선수권 대회 참가 자격을 사실상 획득했다.

 

또 조은주 선수도 100m 허들경기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장대높이뛰기와 원반던지기에 참가한 배한나, 이현재 선수는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을 따내며 저력을 확인시켜줬다.

 

앞서 우 선수는 지난 6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다이아몬드리그’에서 2위를 차지한 후 ‘전국육상경기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지난 7일 귀국했다.

 

우 선수는 이날 첫 번째 점프에서 2m 16을 넘어 1위를 확정했다. 이어 두 번째 점프 시도에서 2m 32를 넘어 올해 자신의 기록을 새롭게 경신했다. 우상혁 선수의 통산 개인 최고기록은 실내 2m 36, 실외 2m 35다.

 

올해 높이뛰기 실외경기에서 2m 32를 넘은 선수는 우 선수를 비롯해 ‘다이아몬드리그’에서 우승한 미국의 주본 해리슨, 호주의 조엘 바덴 등 단 세명에 불과하다.

 

우 선수는 “2024년까지 굵직한 대회들이 많고 항저우 아시안게임도 그 중 하나”라며 “태극 마크를 달고 뛰는 건 매우 영광스러운 일이다. 더 재밌고 즐겁게 후회없이 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100m 허들 경기에 출전한 조은주 선수는 13초64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따내며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승선을 확정했다.

 

조 선수는 지난달 전라북도 익산시에서 열린 ‘KTFL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에서도 13초 48의 기록으로 대회신기록과 본인 최고기록을 경신하며 금메달을 따냈다.

 

이와 함께 장대높이뛰기에서 배한나 선수가 3m 60을 넘어 은메달을 획득했고, 원반던지기 이현재 선수는 51m 24를 기록하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제51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에서 금메달 목에 건 우상혁 선수(높이뛰기)와 조은주(100m허들) 선수.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