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구름많음강릉 17.1℃
  • 박무서울 14.5℃
  • 박무대전 13.2℃
  • 구름많음대구 14.1℃
  • 구름많음울산 13.9℃
  • 박무광주 13.9℃
  • 박무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1.0℃
  • 맑음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13.0℃
  • 맑음보은 9.7℃
  • 구름많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2.0℃
  • 구름많음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문화

‘역사 이전, 역사를 말하다’ 기획 전시

한국등잔박물관

 

[용인신문] 한국등잔박물관은 지난 10월 2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역사 이전, 역사를 말하다-part 1. 능원리’ 기획전을 진행 중이다.

 

전시는 한반도의 온돌과 등잔 문화를 연구하는 첫 출발로 모현읍 능원리에서 발굴된 유물을 고고학적 자료를 토대로 재조명하고 역사시대 이전의 선사시대 유물을 통해 우리 조상들의 삶과 문화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인류의 역사를 살펴보고자 기획됐다.

 

박물관이 위치한 능원리 일대는 구석기 시대부터 사람들의 생활터전이었음을 증명하는 석기가 발견될 만큼 역사적 가치를 지닌 곳이다. 지난 2011년 능원리 205번지 일대 약 735평 부지에서 구석기 시대 타제석기 23점과 신석기시대 빗살무늬 토기편, 삼국시대 토기편, 조선시대 자기편 등 29점이 채집됐고 그 중 대표 유물 8점을 전시한다.

 

박물관의 박정아 학예사는 “온돌 문화 안에서 발전해온 등 기구는 거석문화와 필연적 관계 속에 발전되고 이어져 왔다”며 “본 전시를 통해 능원리가 한반도 인류 역사의 출발을 알리는 역사적 가치를 지닌 곳이라는 것을 인식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