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구름많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15.9℃
  • 박무서울 18.1℃
  • 박무대전 17.0℃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5.9℃
  • 박무광주 17.5℃
  • 맑음부산 18.4℃
  • 구름조금고창 15.5℃
  • 흐림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5.4℃
  • 맑음보은 14.7℃
  • 구름많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5.6℃
  • 맑음경주시 13.8℃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문화

출산 장애인가정에 최대 100만 원 지급

[용인신문] 용인시가 출산 장애인가정에 최대 100만 원의 ‘출산지원금’을 지원한다. 이달부터 엄마와 아빠 둘 중 한 명이라도 장애가 있는 가정이라면 출산지원금을 지급한다.

 

그동안 장애인가정의 출산지원금은 엄마가 장애인일 경우에만 국비(여성장애인 출산비용지원)로 지원, 비장애인 여성과 결혼한 남성장애인 가정은 출산지원금을 받을 수 없었다.

 

이에 시는 지난해 관련 조례를 제정, 2022년 1월 1일 이후 출생한 신생아의 부 또는 모가 등록 장애인으로 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180일 이상 거주한 장애인 가정이라면 출산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장애 정도에 따라 70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까지 지급하며, 여성장애인의 경우 국비와 중복해서 지원받을 수 있다.

 

출생 후 1년 이내에 주민등록상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 가정의 경우, 비장애인 가정보다 출산 및 양육에 소요되는 경제부담이 크기 때문에 이번 출산지원금이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