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9.7℃
  • 박무서울 17.1℃
  • 맑음대전 14.5℃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2.8℃
  • 맑음제주 16.4℃
  • 구름조금강화 15.7℃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0.9℃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문화

도로명판 등 주소정보시설 7만 1000여 개 일제 조사

[용인신문] 용인시는 관내 도로명판 등 주소정보시설 7만 1000여 개에 대해 일제 조사를 실시한다.

 

시민들이 편리하게 도로명주소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점검을 통해 시설물 낙하로 인한 안전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한 사전 조사다.

 

조사 대상은 도로명판 9099개, 건물번호판 5만 7803개, 기초번호판 4201개 등 7만 1103개다. 시는 오는 10월까지 이들 시설물에 대해 훼손·망실 여부, 표기 적정 여부, 시설물 위치의 적정 여부, 시인성 확보 상태, 데이터 일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할 방침이다.

 

특히 모바일 국가주소정보시스템 KAIS 단말기를 활용, 실시간 이미지 촬영과 정보 입력으로 시설물의 현황을 현장에서 바로 전송할 수 있도록 해 조사의 효율성을 높인다.

 

조사 결과에 따라 정비가 필요한 시설물은 보수·교체하고, 새로 설치할 필요성이 있는 시설물은 새로 설치할 방침이다. 또 주민들이 위치를 찾는 데 불편함이 있는 이면도로나 골목길, 교차로 등은 추가로 안내시설을 설치키로 했다.

 

시는 지난해 주소정보시설 7만 98개를 일제 조사한 뒤 보완이 필요한 시설물 3736개에 대해 유지보수를 완료했다.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