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9 (금)

  • -동두천 -3.6℃
  • -강릉 4.1℃
  • 흐림서울 -1.3℃
  • 연무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1.0℃
  • 맑음울산 4.1℃
  • 흐림광주 3.1℃
  • 맑음부산 6.0℃
  • -고창 1.9℃
  • 맑음제주 8.0℃
  • -강화 -1.4℃
  • -보은 -2.6℃
  • -금산 -1.2℃
  • -강진군 3.2℃
  • -경주시 1.1℃
  • -거제 5.6℃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제약바이오협회·KRPIA·연구중심병원, 제약산업 발전 방안 논의


(용인신문) 한국제약바이오협회(KPBMA)와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KRPIA), 연구중심병원협의회는 6일 오후 상견례를 겸한 오찬간담회를 갖고 제약산업 발전 및 신약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오는 5월 9일부터 11일까지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열리는 ‘2018 바이오코리아’ 중 의약품 신산업 활성화, 신규 개방형 혁신 모델 경험을 공유하기 위한 ‘KPAC(Korea Pharma Associations Conference, 한국 제약산업 공동 컨퍼런스) 2018’행사에 적극 참여키로 의견을 모았다.

이날 세 단체와 종근당, 다이이찌산쿄, 머크(주), 존슨앤존슨, 아스트라제네카, 먼디파마, 세엘진, 릴리, 샤이어 등은 제약산업 발전과 아울러 국내·외 제약기업과 연구자(연구중심병원)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토양을 만들어 가자는데 공감대를 이뤘다. 또한 관련 성공 사례 등을 중심으로 지식을 공유하고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국내·외 제약사가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장인 ‘KPAC 2018’은 지난 2014년과 2015년, 2017년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 행사이며, 연구중심병원 협의회는 처음으로 참여한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