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9 (수)

  • 맑음동두천 13.8℃
  • 맑음강릉 19.6℃
  • 맑음서울 16.4℃
  • 맑음대전 16.0℃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4.4℃
  • 구름조금광주 14.4℃
  • 구름많음부산 16.7℃
  • 맑음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9.7℃
  • 맑음강화 15.4℃
  • 맑음보은 10.7℃
  • 맑음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3.2℃
  • 구름조금거제 15.7℃
기상청 제공

문화

5월4일 ‘용인어린이상상의숲’ 활짝

용인국제어린이도서관 ‘재단장’




용인시는 용인시민체육공원 내 용인국제어린이도서관이 재단장을 거쳐 맞춤형 문화예술공간 용인어린이상상의숲으로 오는 54일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민들의 높은 관심에 비해 이곳의 체험 프로그램이나 편의시설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많은 데 따른 것이다.

 

지난 해 국제어린이도서관은 당초 예상한 9만명의 3배가 넘는 275000여명이 다녀갈 정도로 주목을 받았으나 많은 시민이 몰릴 때는 일부 시설 이용에 불편이 있었다.

 

이에 시는 기존 국제어린이도서관에 AR, 코딩체험 등 트렌드를 반영한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어린이 전용화장실 가족휴게공간을 확충하는 등 시민 불편 개선에 나섰다.

 

이를 위해 3월부터 도서관을 휴관한 뒤 15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으로 기존의 컨셉을 마음껏 뛰노는 숲으로 변경했다. 또 체험공간 및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어린이 안전을 위한 바닥재 보강 등의 공사를 했다.

 

어린이들이 상상의 나래를 펼치라는 의미로 전반적인 인테리어를 숲 속 놀이터를 연상토록 꾸몄다. 기존의 어린이 책놀이터도 책숲으로 공간 개념을 재정비했다.

 

어린이들이 책을 읽으면서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코딩 체험 로봇놀이터, 책 속 이야기를 AR큐브로 비춰보는 상상놀이터, 터치스크린 미디어월로 상상력을 기르는 미디어숲 등 4차산업혁명 관련 콘텐츠를 추가했다.

 

가족단위의 편의시설도 늘렸다. 어린이 10명이상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어린이 전용화장실을 추가하고 보호자를 위해 곳곳에 휴식공간도 보강했다.

 

지하1층에선 다양한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전문강사들이 요리, 음악, 미술, 공예 등 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좌를 진행한다.<용인신문 - 박숙현 기자>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