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1 (금)

  • -동두천 -7.0℃
  • -강릉 -1.2℃
  • 맑음서울 -6.5℃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0.7℃
  • 구름조금부산 1.6℃
  • -고창 -0.4℃
  • 흐림제주 6.3℃
  • -강화 -6.5℃
  • -보은 -4.0℃
  • -금산 -4.0℃
  • -강진군 1.8℃
  • -경주시 -0.5℃
  • -거제 1.4℃

사회

서울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 지원 신청 접수


(용인신문) 서울시가 한국장학재단에서 학자금 대출을 받은 ‘서울지역 대학생’을 대상으로 12월 1일(금)부터 12월 31일(일)까지 2017년 하반기(2학기)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신청을 받는다.

「서울지역 대학생」이란 ‘서울에 주소를 둔 국내대학 재학생 및 졸업 후 2년 이내 미취업자를 말한다.

소득 7분위 이하 일반 상환학자금 대출자와 3인 이상 다자녀 가구 대출자에게 발생이자 전액을 지원하고, 소득 8분위 일반 상환학자금 대출자와 소득 7분위 이하 취업 후 상환학자금 대출자에게는 소득분위별 차등 지원한다.

차등 지원범위는 당해 연도 예산범위 안에서 ‘서울특별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심의위원회’에서 결정한다.

서울시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신청 후에 재학생 지원대상자는 추후 재신청 없이 반기별로 연2회 졸업 때까지 지원된다. 다만 졸업생 미취업자 대상자는 반기별 신청기간에 관련 서류를 갱신하여 제출해야 계속 지원받을 수 있으며, 서울시가 이자지원금을 한국장학재단으로 보내 학자금대출 원리금을 상환하는 방식으로 지원한다.

신청방법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메인화면에 노출된 배너를 클릭하거나, 검색창에서 ‘이자지원’ 을 입력한 후 검색되는 관련 사이트 맨 위 상단의 경로를 클릭하면, 이자지원 신청 페이지로 연결된다.

이자지원신청서와 주민등록등본은 필수로 제출해야하며, 서울에 주소를 두고 국내소재 대학교에 다니는 학생은 대학재학(휴학)증명서를, 서울에 주소를 두고 국내소재 대학교를 졸업한지 2년 이내인 미취업자는 대학졸업증명서와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를, 다자녀 가구 학생은 추가로 다자녀 가구임을 증명할 수 있는 가족관계증명서를 제출해야 한다.

서울시는 신청자에 한해 대학재학 및 졸업 여부, 졸업 후 2년 이내 미취업 여부, 다자녀 여부 및 소득분위와 등본상의 주소지 등 사실 확인을 거쳐 ’17년 하반기 이자(7월~12월)를 지원할 계획이며, 원리금 상환여부는 ’18년 4월 이후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에서 대출 잔액으로 확인할 수 있고 결과는 문자메시지로도 통보한다.

이자지원은 한국장학재단 개인대출계좌별 원리금 상환방식으로 이뤄지며, 지원금 지급전에 대출 완제(전액상환)된 계좌는 한국장학재단의 사업 기준에 따라 ‘17년 하반기부터는 지원이 불가능하다.

서울시는 2017년 상반기부터 기존의 대학생과 함께 대학을 졸업한 후 2년 이내인 미취업 청년(졸업생)까지 대상을 확대하여 이자를 지원한다.

대학을 졸업해도 취업을 하지 못하고 학자금 부채에 시달리는 청년층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시는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였다.

서울시는 앞서 ‘12년부터 서울시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사업을 시작하여 올해 ‘17년 상반기까지 총 7만4천여 명에게 약 57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서울시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관련 문의사항은 서울시 120 다산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전효관 서울혁신기획관은 “올해 5월 조례개정으로 서울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대상자가 확대되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대상자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 부채문제로 고통 받고 있는 서울지역 대학생 및 청년층에게 서울시의 정책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