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6 (수)

  • -동두천 -5.6℃
  • -강릉 -2.7℃
  • 흐림서울 -3.6℃
  • 대전 -2.9℃
  • 흐림대구 -4.7℃
  • 맑음울산 -3.8℃
  • 구름조금광주 -3.0℃
  • 맑음부산 -1.1℃
  • -고창 -3.2℃
  • 흐림제주 5.8℃
  • -강화 -3.8℃
  • -보은 -5.4℃
  • -금산 -5.0℃
  • -강진군 -2.0℃
  • -경주시 -6.6℃
  • -거제 -2.2℃

뉴스

경기도의회 이동화의원,2018년 본예산및 기금운영 심의


(용인신문) 지난 1일 부터 다음주 14일까지 경기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박동현, ‘이하 예결위’)는 경기도 제324회 임시회에서 경기도 및 경기도 교육청 2017년 3회 추가경정예산, 2018년 본예산 및 기금운영 계획 등에 대한 심사를 진행한다. 이번에 제출된 예산은 2018년 본예산과 2017년 3회 추경예산안 등으로, 2018년 경기도의 본예산 규모는 역대 최대 규모인 22조원이고, 교육청 예산은 14조원에 이른다.

제3차 예결특위는 5일 건설교통위원회 소관 철도국, 교통국, 건설국, 건설본부, 보건복지위원회 소관 보건복지국, 복지여성실, 보건환경연구원, 도시환경위원회 소관 도시주택실, 환경국, 수자원본부에 대한 예산심의를 이어갔다.

이날은 금번 예산안의 최대 쟁점사업인 ‘공역버스 준공영제’ 사업을 담당하는 교통국에 대한 예산심의가 포함되어 있어, 사업추진 방식과 적절정, 재정운영 대책 등에 대해서 열띤 논의가 진행되었다.
이동화(바른정당, 평택4) 예결위원은 경기도가 2017년 하반기부터 시범 시행한 ‘중장년층 버스운전자 양성’사업에 대한 사업 추진 경과를 청취하고, 사업대상자의 확대하고 운수업계의 구인난을 해소하고 중장년의 취업기회 확대를 위한 사업의 취지는 바람직하다고 밝히고 사업 대상을 청년과 여성으로 확대해서 보다 많은 계층이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버스 교통사고는 사고 수 대비 사망자수가 높은 문제점이 있는데 안전장치 설치 시 사고건수를 절반이상 줄일 수 있어, 경로이탈경고장치와 긴급제동장치 등 첨단안정장치 설치 지원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택시 쉼터 및 복지센터 확충 사업에 대해서도 일부 시군의 경우 부지확보가 완료되고 택시종사자들의 설치 요구가 있음에도 택시쉼터 및 복지센터 확충에 미온적인 경우가 많아, 교통국에서는 현장을 방문 사업추진의 문제점을 파악해서 사업이 조속히 시행될 수 있도록 점검할 것을 주문했다.

경기도 예결위는 이번 달 14일까지 경기도 및 경기도 교육청 예산 전체에 대한 세부 심의와, ‘일하는 청년정책’, ‘광역버스준공영제’ 및 각 당 쟁점사업 등에 대한 예산안조정소위원회 회의를 거쳐 14일까지 예산심의를 진행할 예정으로, 6일은 여성가족교육협력위원회, 기획재정위원회 소관 예산심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