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8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8℃
  • 흐림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3.4℃
  • 흐림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3.9℃
  • 흐림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3.6℃
  • 흐림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2.9℃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교육

강남대, 2019 멕시코·쿠바 한인후손 초청 연수



[용인신문] 강남대학교(총장 윤신일)는 지난 1일 외교부 산하 재외동포재단이 주최하고 강남대학교가 주관하는 ‘2019 멕시코·쿠바 한인후손 초청 직업연수 개회식을 가졌다.


프로그램은 멕시코와 쿠바의 한인후손들을 초청해 안정적 사회진출 지원 및 경제적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것으로 강남대학교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위탁기관으로 선정됐다. 연수는 오는 927일까지 3개월간 학교 평생교육원에서 진행하며 미용(헤어·피부·네일) 및 한국어 교육을 비롯해 문화체험, 산업체 현장학습, 봉사활동 등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윤신일 총장은 우리민족의 독립운동사와 한인이민사에 있어서 멕시코와 쿠바 이민 1세대들의 자랑스럽고 위대한 헌신을 기억하며 이번 연수를 준비했다“3개월간 연수가 언어와 환경 등 차이로 어려움이 따르겠지만 명확한 목표의식을 갖고 최선을 다해 새로운 미래가 활짝 열리는 귀한 결실을 맺길 바란다고 말했다.


멕시코 연수생 줄리아나 패트리시아는 이번 연수에 참여한다는 것이 우리 삶의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 같다이번 연수에 한인후손으로서 부끄럽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이번 연수에서 배운 지식과 경험을 통해 나를 비롯한 연수생들의 미래는 밝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