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1 (수)

  • 흐림동두천 0.6℃
  • 흐림강릉 2.0℃
  • 서울 2.6℃
  • 대전 4.3℃
  • 흐림대구 5.8℃
  • 울산 6.0℃
  • 광주 8.6℃
  • 흐림부산 7.5℃
  • 흐림고창 6.5℃
  • 제주 13.0℃
  • 흐림강화 0.6℃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용인신문]용인시, 산업재해 예방 ‘안전한 일터’ 만든다

‘종합계획 수립’ 건설·제조업 중점

[용인신문] 용인시가 지역 내 모든 산업현장을 안전한 일터로 만드는 데 초점을 맞춘 ‘산재예방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앞서 시는 지난 9월 산업재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작업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산업재해 예방 및 노동안전보건 지원 조례’를 제정한 바 있다.

 

시는 지난 21일 각 사업장의 산재위험 요소를 사전에 점검해 안전수칙에 맞게 개선하도록 지도해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 문화를 확산하는 데 주안점을 둔 산업재해 예방 종합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산재 종합계획은 지난해 지역 내에서 산업재해(총1923건)가 가장 많이 발생한 건설업(538건)과 제조업(282건) 현장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고용노동부, 안전관리공단과 협업체계를 구축해 산업재해 예방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안전관리자문단을 파견해 민간사업장이 안전 수칙을 준수하도록 할 계획이다.

 

늦겨울이나 장마철에 산사태나 붕괴위험이 큰 터파기나 흙막이 공사를 하는 건설 현장을 대상으로는 안전 점검을 강화할 방침이다.

 

50인 미만 중소규모 사업장에 대해서는 사고예방을 위한 인력 확보와 시설 개선비용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안전보건공단의 사업에 참여하도록 안내하고 지도‧점검을 강화한다.

 

중대재해처벌법의 관리대상에서 제외돼 안전관리 사각지대에 있는 소규모 사업장에 대한 관리대책도 내놨다.

 

이들 사업장을 대상으로 산재예방 캠페인을 주기적으로 진행하고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 지정돼 있는 안전파수꾼을 통해 산업안전 정보를 홍보해 안전문화가 정착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2021년부터 노동안전지킴이를 운영하며 건설·제조·물류 산업현장의 취약 요소를 발굴하고 개선하도록 지도하고 있다.

 

지킴이는 지역 내 사업장을 대상으로 1141회 점검을 진행해 2863건을 지적하고 90%인 2591건을 개선하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철저한 사전점검과 대비가 산업현장 사고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유일한 방법”이라며 “각 현장에서도 안전수칙을 준수하는 데 동참하고 안전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용인시가 안전한 일터 만들기를 위해 산업재해 예방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사진은 지역 내 건설현장을 점검하는 노동환경 지킴이들의 활동모습.(용인시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