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8.8℃
  • 구름많음서울 28.9℃
  • 구름조금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28.9℃
  • 구름조금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9.4℃
  • 흐림제주 28.2℃
  • 맑음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8.4℃
  • 구름조금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9.7℃
  • 맑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종합

외국인근로자, 안정적 근로환경 위한 프로그램

용인시외국인복지센터, 교육 및 전문 상담 연계 등

[용인신문] 용인시 외국인복지센터가 외국인근로자의 인권증진 및 노사갈등 해결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먼저 농축산업에 종사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농축산 이주노동자 민주시민교육’을 진행한다.

 

다음달 12일부터 8월 28일까지 화상회의 앱인 줌(ZOOM)을 활용해 진행하는 교육에는 박선희 노무사가 강사로 참여해 총 6차례에 걸쳐 한국 직장문화의 이해와 준법정신, 직장 내 발생 가능한 괴롭힘 예방과 대응 대책, 근로자가 꼭 알아야 할 노동법과 노동인권, 안전한 귀국을 위한 절차 등에 대해 안내한다.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 공모에 선정된 ‘내외국인 화합증진 프로그램’도 다음달부터 추진할 계획이다.

 

농축산업에 종사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와 사업주를 대상으로 진행하며 노사갈등 전문 상담 연계, 외국인근로자 인적 네트워크 구축 등으로 안정적인 근로환경 조성을 도모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6일부터는 삼성꿈장학재단 공모사업인 ‘다(多)어울림 학교’도 운영하고 있다.

 

이주 배경 아동들이 흔히 경험하는 학습 결손을 해소하고자 수준별 한글과 국어 수업을 진행하며, 내년 1월31일까지 관내 12개 학교를 통해 추천된 초등학생 21명이 참여한다.

 

시 관계자는 “건강한 지역사회 조성을 위해서는 외국인 주민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는 외국인근로자와 사업자 간의 신뢰 구축이 절실하다”며 “앞으로도 내외국인이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점차 확대하고 현안 사안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 외국인복지센터는 외국인 주민들의 정착을 돕고 생활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용인시가 지난해 7월 개소했으며 외국인 주민들을 위한 한국어교육은 물론 디지털 역량 강화, 각종 문화프로그램과 자격증 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