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27.6℃
  • 구름조금대전 29.2℃
  • 구름조금대구 28.6℃
  • 구름조금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9.0℃
  • 구름많음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5.6℃
  • 구름많음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조금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뉴스

“기흥호수 수질개선 위해 하수처리시설 증설 필요”

백 시장, 현장 간담회서 환경부 장관에 건의

 

[용인신문] 용인시가 공원화 사업이 진행 중인 용인시 기흥호수 수질 개선을 위해 환경부에 하수처리장 증설을 건의했다.

 

시는 지난 25일 백군기 시장이 이날 기흥호수를 찾은 한정애 환경부 장관과 현장 간담회를 갖고 수질개선을 위한 하수처리시설 증설 등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한 장관의 이번 방문은 기흥호수의 수질개선 현황을 점검해 달라는 김민기 국회의원의 요청으로 마련됐다.

 

이날 현장 간담회에는 김 의원과 백 시장, 남종섭 경기도의원, 조희송 한강유역환경청장도 참석했다.

 

이날 한 장관은 백 시장을 비롯한 참석자들과 함께 기흥호수 둘레길과 (가칭)물빛정원을 차례로 살펴보고 시와 환경부의 협력 방안과 개선점 등을 논의했다.

 

백 시장은 “수질 개선을 위한 비점오염 저감시설 추가 설치, 하수처리시설 증량이 필요하다”며 “대통령 공약사항인 기흥호수 공원화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김 의원도 “걷기 편한 둘레길과 물 맑은 기흥호수를 만들기 위해 용인 시민들과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한정애 환경부 장관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지원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한 장관은 “기흥호수의 수질개선은 용인시와 지역 정치인, 주민들의 노력으로 얻어진 것”이라며 “앞으로도 개선 효과가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자”고 답했다.

 

기흥호수는 2014년 전국 최초로 중점관리 저수지로 지정됐다.

 

수질개선을 위한 인공습지조성, 비점오염 저감시설 설치 등에 1341억원이 투입됐고 수질이 5등급에서 3등급으로 좋아졌다.

 

시는 시민들이 기흥호수를 쾌적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119억원을 투입해 올해 말까지 둘레길을 조성하고 선형공원 등의 편의시설도 확충할 계획이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