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조금동두천 5.0℃
  • 흐림강릉 1.9℃
  • 구름조금서울 5.3℃
  • 흐림대전 4.0℃
  • 흐림대구 6.7℃
  • 흐림울산 6.7℃
  • 흐림광주 6.3℃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8.9℃
  • 맑음강화 5.0℃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7.7℃
  • 흐림경주시 6.9℃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문화

이재순 시인, 류근원 동화작가… 방정환문학상 선정

 

[용인신문] 소파 방정환 선생의 ‘어린이’지 창간 100주년을 맞은 올해 경희대학교 ‘한국아동문학연구센터’와 계간 ‘아동문학평론’사가 공동 주관하는 방정환문학상 운영위원회가 제33회 방정환문학상 수상자로 동시 부문에 이재순 시인, 동화 부문에 류근원 동화작가를 선정했다.

 

수상작은 이재순 씨의 동시집 ‘마음 문 열기’(답게, 2023), 류근원 씨의 동화 ‘구름 위 책방’(좋은꿈, 2023)이다.

 

이재순 시인은 1951년 안동 도산 출생으로 대구교대, 경북대 대학원을 졸업했고, 초등학교 교장으로 정년 퇴임했다. 1991년 ‘월간 한국시’ 동시 부문 신인상에 당선됐으며 저서로  ‘별이 뜨는 교실’, ‘큰 일 날 했다’, ‘집으로 가는 길’, ‘귀가 밝은 지팡이’, ‘나비 도서관’, ‘발을 잃어버린 신’, ‘마음 문 열기’ 등 다수가 있다. 영남아동문학상, 한국아동문학창작상, 김성도아동문학상, 한국문협작가상 등을 수상했다.

 

류근원 동화작가는 1952년 충북 충주 출생이며, 청주교대, 고려대 교육대학원을 졸업했고 초등학교 교장으로 정년 퇴임했다. 1984년 ‘아동문학평론’에 동화 2회 천료로 등단했다. 저서로 ‘천등산 이야기’, ‘류근원 동화선집’, ‘열두 살의 바다’, ‘눈자니 마을의 동화’, ‘피노키오 짝꿍 최점순’, ‘신데렐라 구둣방’, ‘두물머리 가족’, ‘세탁책방 할머니’, ‘구름 위 책방’ 등 다수가 있다. 대한민국문학상, 한국동화문학상, 한국문협작가상, 이주홍문학상 등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