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흐림동두천 1.5℃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3.1℃
  • 박무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8.6℃
  • 흐림울산 8.3℃
  • 흐림광주 5.2℃
  • 흐림부산 10.1℃
  • 구름많음고창 3.7℃
  • 흐림제주 8.7℃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4.7℃
  • 구름많음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8.3℃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교육

단국대,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 3년 연속 ‘최우수’

간호 시뮬레이션을 체험하고 있다

 

단국대학교 상징탑

 

용인신문 | 단국대학교(총장 안순철)는 2023년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 1단계 평가(2021~2023)에서 3년 연속 최우수 컨소시엄으로 선정됐다.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해 오는 2026년까지 첨단분야 실무인재 10만 명을 양성하는 사업이다. 단국대학교는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대학 컨소시엄 주관대학을 맡아 홍익대·상명대·대전대·우송대·동의대·원광보건대와 함께 바이오헬스 분야 핵심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단국대 컨소시엄은 사업을 통해 전국 최초로 학사·교과 및 비교과 통합지원플랫폼 ‘원바이오(ONE-Bio)통합플랫폼’을 개발하고 574건의 선진 융합 교과목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3년간 2만 7000여 명이 관련 교과목을 수강하는 등 기존 목표 대비 164%를 상회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대학의 학사제도와 규정 정비를 통해 컨소시엄 내 공동 교육과정을 운영한 성과를 높이 평가받았다.

 

‘원바이오(ONE-Bio)통합플랫폼’은 LMS, 포털, 학사행정시스템, 웹정보시스템을 통합해 학사관리뿐 아니라 교과 및 비교과 프로그램의 통합 지원이 가능한 플랫폼으로 컨소시엄 대학 간 학사행정 업무 공동화, 공동 교육과정 운영, 공동 비교과 프로그램 운영 및 시스템 환류가 가능한 온라인 환경을 구축했다.

 

사업단은 전국 최초로 대학 온라인 시험에 인공지능 기반 AI 감독관 기능을 도입, 화상 카메라를 활용해 응시자의 모션 및 소리를 분석하고 부정행위 시도와 움직임을 감지해 공정한 시험환경을 제공하는 새로운 시도로 주목받기도 했다.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대학은 지난해 12월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의 ‘의료기기 규제과학(RA) 전문가 교육기관’에도 지정돼 산업체에 직접적으로 필요한 직무역량과 자격증을 갖춘 인재도 함께 양성하고 있다. 단국대 재학생뿐만 아니라 혁신융합대학 컨소시엄 참여대학 학생들에게도 개방해 학점 및 마이크로디그리를 이수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의료기기 업체 종사자나 재직자에게도 교육과정을 확대 운영해 지역의 의료기기 관련 종사자들의 재교육 및 재취업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장묵 단장(보건행정학과)은 “첨단분야 실무인재 양성을 위해 교과과정 개발, 학생 지원 확대 등 다양한 방면에서 혁신을 추구해온 결과”라며 “2단계 사업에서도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대학만의 특화된 교육과정으로 실무역량을 겸비한 차세대 전문인력을 양성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