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9℃
  • 구름조금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5.4℃
  • 흐림대구 27.0℃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3.6℃
  • 흐림부산 25.1℃
  • 흐림고창 23.3℃
  • 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많음금산 24.1℃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6.8℃
  • 흐림거제 24.0℃
기상청 제공

청소년/교육

단국대, 야외도서관 ‘베어토피아’ 개관… 폭포 품은 ‘힐링도서관’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에 들어선 야외도서관 베어토피아 전경

 

용인신문 | 단국대학교(총장 안순철) 죽전캠퍼스 야외도서관 ‘베어토피아’ 개관식이 지난달 20일 학교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베어토피아는 죽전캠퍼스 폭포공원 내에 위치하며 연면적 540.01㎡의 자연 친화 도서관으로 조성됐다. 명칭은 대학 상징 ‘검은 곰(Bear)’과 그리스어로 땅·터전·들판을 의미하는 단어 ‘토피아(Topia)’를 조합해 만들어졌다. 구성원들이 휴식과 학업을 병행하며 창의적 아이디어를 설계하고 미래를 준비하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베어토피아는 열린 서가, 단국대 굿즈 전시장, 카페, 야외 휴식 공간 등을 갖췄으며 도서관에는 약 2000여 권 도서를 비치해 학생·시민 누구나 제한 없이 책을 열람할 수 있는 열린 서가로 운영할 계획이다. 야외 휴식 공간은 아름다운 수(水) 공간을 조성해 인공 폭포와 함께 지역사회를 대표하는 힐링 공간으로 탄생시켰다.

 

안순철 총장은 “본교는 SDGs(지속가능발전목표,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실천을 위해 대학 구성원과 지역 공동체의 건강한 삶과 양질의 교육에 앞장서고 있다. 자연과 책이 주는 즐거움을 동시에 누릴 수 있도록 독서장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