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20.0℃
  • 맑음강릉 28.2℃
  • 맑음서울 22.9℃
  • 맑음대전 21.5℃
  • 맑음대구 24.8℃
  • 맑음울산 21.8℃
  • 구름조금광주 22.5℃
  • 구름조금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18.5℃
  • 흐림제주 23.1℃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18.8℃
  • 맑음금산 18.6℃
  • 구름많음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20.6℃
  • 구름조금거제 20.8℃
기상청 제공

종합

용인지역 연립·다세대 깡통전세 ‘주의보’

경기남부권 주택 매매가의 80~90% 수준 전세 등장
수지·처인구 ‘역전세’ 우려… 임차인 꼼꼼히 살펴봐야

용인신문 | 경기도가 용인시 수지구와 처인구 지역 내 연립 및 다세대 주택에 대한 ‘깡통전세’ 주의보를 발령했다. 최근 용인·여주·안성·이천·안양 등 경기남부권에서 최근 1년 평균 전세가율을 훨씬 웃도는 주택매매가의 8~90% 수준의 전세가 등장했기 때문이다.

 

경기도가 한국부동산원의 매매·전세 실거래 자료를 바탕으로 최근 3개월간 도내 아파트와 연립·다세대 전세가율(주택매매가격 대비 전세가격의 비율)을 분석한 결과 전체 아파트 전세가율은 최근 1년 평균 65.2%에서 최근 3개월 67.2%로 소폭 상승했다. 또 연립·다세대 전세가율은 최근 1년 72.3%에서 최근 3개월 68.9%로 소폭 하향했다.

 

그러나 일부 지역에서는 아파트의 경우 이천시 83.1%(최근 1년 79.9%), 여주시 82.1%(최근 1년 76.8%)로 80%를 넘었다.

 

연립주택과 다세대주택의 경우 용인과 안성, 안양시 등에서 높은 전세가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용인지역 연립 및 다세대 주택의 경우 매매가의 90%를 넘는 전세물량이 꾸준히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실제 수지구의 경우 연립 및 다세대 주택 전세가율은 수지구는 92.2%(최근 1년 86.9%), 처인구의 경우 80.7%(최근 1년 77.9%)로 높은 전세가율을 보였다.

 

전세가율이 평균치인 점을 감안 하면 전세 가격이 주택 매매가를 뒤어넘은 역전세 사례도 적지 않을 것이란 관측이다.

 

깡통전세란 주택 매매가격이 하락하거나 전세가율이 지나치게 높아질 경우 집주인이 전세금을 반환하지 못하는 상황을 의미한다.

 

이는 임차인이 전세보증금을 회수하지 못하는 심각한 문제로 이어질 수 있다.

 

무엇보다 전세금을 담보로 대출을 받으면 대출 상환 부담까지 더해져 임차인의 재정적 어려움이 가중될 수 있다.

 

도는 깡통전세 발생에 따른 피해 예방을 위해 경기부동산포털 활용을 당부했다. 포털에서는 주택 거래와 관련된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이를 통해 임차인들이 신중하게 결정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전세 계약 또는 매수할 경우 관심 주택의 주변 시세 알아보기 또는 실거래가 통합조회를 통해 단지별, 면적별 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사전에 적정 거래 가격을 파악할 수 있으며, 중개보수 계산 기능을 통해 수수료도 사전에 알아볼 수 있다.

 

깡통전세 여부를 확인하고 싶은 임차인은 깡통전세 알아보기에서 지도로 선택하거나 주소지를 검색하면 검색 지역의 ‘최근 거래 정보(전세/매매 정보)’가 표시되며, 최근 마지막 거래 내역을 기반으로 매매가격 대비 전세 가격 비율을 확인할 수 있다.

 

도 도시주택실 관계자는 “경기도는 전세피해 지원과 예방을 위해 입법, 사법, 행정 등 범정부 차원의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도 내 공인중개사와 함께하는 사회적 대책도 모색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임차인들이 주택의 시세와 전세가율을 꼼꼼히 확인하고, 반드시 전세 보증보험에 가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처인구 지역 내 다세대‧연립 주택 단지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