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1 (수)

  • 흐림동두천 0.6℃
  • 흐림강릉 2.0℃
  • 서울 2.6℃
  • 대전 4.3℃
  • 흐림대구 5.8℃
  • 울산 6.0℃
  • 광주 8.6℃
  • 흐림부산 7.5℃
  • 흐림고창 6.5℃
  • 제주 13.0℃
  • 흐림강화 0.6℃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용인신문]성남시와 비교 ‘이제는 그만’

탄천 산책로 편의시설 ‘조성’

[용인신문] 수지구 죽전동과 성남시를 잇는 탄천변 산책로에 쉼터와 화장실 등 편의시설이 조성됐다. 그동안 인근 성남시와 확연히 비교돼 온 용인지역 산책로에도 변화가 생긴 것.

 

용인시는 지난 20일 수지구 죽전동 1070-40 일대 탄천 산책로에 주민 쉼터와 화장실을 조성해 시민에게 개방했다고 밝혔다.

 

탄천변 산책로 편의시설 개설 사업은 시비 5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10월부터 추진한 것으로, 이상일 시장의 공약이기도 하다.

 

이 일대에는 스케이트장 등 운동시설이 있어 지역 주민들이 많이 찾는 장소지만 화장실이 갖춰지지 않아 불편을 겪어 왔다.

 

21㎡ 규모로 조성된 쉼터에는 음수대와 테이블, 의자 등이 마련됐다. 이와 함께 자전거와 접촉사고가 나지 않도록 자전거도로와 만나는 진입부에는 울타리도 설치했다.

 

쉼터에는 열전도를 낮춰주는 특수 소재로 코팅한 돔 형태의 알루미늄 천장도 설치했으며 남·여 화장실에는 장애인 화장실과 안심 비상벨, 에어컨도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용인시의 발전된 모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수지구 죽전동 탄천 산책로에 조성된 주민 쉼터 모습.